광명시, 창업지원센터 개관
광명시, 창업지원센터 개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명시가 28일 창업지원센터 개관식을 개최하고 있다. (제공: 광명시청) ⓒ천지일보 2020.5.29
광명시가 28일 창업지원센터 개관식을 개최하고 있다. (제공: 광명시청) ⓒ천지일보 2020.5.29

1200㎡ 규모, 1층부터 6층까지
다양한 창업 지원 공간 마련

[천지일보=이태교 기자] 광명시가 창업자들의 주요 활동 무대가 될 창업지원센터를 28일 개관했다.

이날 개관식에는 박승원 광명시장, 조미수 광명시의회 의장, 21대 국회의원선거 임오경·양기대 당선인, 중소벤처기업부, 경기신용보증재단, 청년, 일반 창업자 등이 참석했다.

박승원 광명시장은 “창업자들이 활동하기 좋은 최적의 공간을 만들었다”며 “변화하는 시대에 맞춰 창의성, 자율성을 가지고 용기 잃지 말고 포기하지 말고 창업에 꼭 성공하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또한 “창업 활동을 잘 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역할 뿐만 아니라 실패한 사람들이 더 많은 기회를 가질 수 있도록 지역공동체를 만드는 것이 지방정부가 해야 할 일이라고 생각한다”며 “창업지원센터에서 창업 활동을 시도해 반드시 성공하시길 바란다”고 강조했다.

광명시는 2018년 중소벤처기업부 ‘지역 혁신 창업 활성화 지원사업’으로 24억 5000만원을 지원받아 소하동에 있는 일자리창조허브센터를 증축해 창업지원센터로 새롭게 확장했다.

창업지원센터는 1200㎡ 규모로 1층에는 물류창고, 2층 코워킹 라운지에는 촬영 스튜디오·스타트업 카페·세미나와 미팅 시설 등이 있다. 또 4·5층에는 공용 사무공간, 6층에는 유망 성장 스타트업 독립 오피스 등 성장 단계별로 창업자들을 위한 공간이 마련돼 있다.

창업지원센터는 예비창업자부터 창업 7년 미만 성장기업까지 창업에 관심 있는 광명시민 누구나 이용할 수 있는 공간이다.

코워킹 공간의 이용을 희망하는 시민은 창업지원센터 누리집을 이용하거나 직접 방문해 예약하면 된다.

한편 광명시는 창업 아이디어나 기술 역량은 보유하고 있지만 창업기반이 부족해 선뜻 창업을 하지 못하는 39세 이하 청년 및 40대 이상 일반 창업자들을 대상으로 창업자금, 사무공간, 경영지원, 창업교육 등 실질적인 도움을 주는 창업자금 지원사업을 2017년부터 시행하고 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