캠코, 2019년도 제1차 ‘좋은 일자리 창출 위원회’ 개최
캠코, 2019년도 제1차 ‘좋은 일자리 창출 위원회’ 개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캠코가 20일 부산국제금융센터(BIFC) 본사 47층 대회의실에서 문창용 캠코 사장·부사장·상임이사 및 주요 부점장이 참석한 가운데 ‘좋은 일자리 창출 위원회’ 2019년도 제1차 회의를 개최하고 있다. (제공: 캠코) ⓒ천지일보 2019.5.20
캠코가 20일 부산국제금융센터(BIFC) 본사 47층 대회의실에서 문창용 캠코 사장·부사장·상임이사 및 주요 부점장이 참석한 가운데 ‘좋은 일자리 창출 위원회’ 2019년도 제1차 회의를 개최하고 있다. (제공: 캠코) ⓒ천지일보 2019.5.20

[천지일보=김현진 기자] 캠코(한국자산관리공사, 사장 문창용)가 20일 부산국제금융센터(BIFC) 47층 대회의실에서 2019년도 제1차 ‘좋은 일자리 창출 위원회’를 개최하고 지속가능한 일자리 창출을 위해 기관의 역량과 자원을 집중키로 했다고 밝혔다.

캠코의 좋은 일자리 창출 위원회는 지난 2017년 9월 일자리 중심의 경영철학 구현을 위해 문창용 사장이 직접 위원장을 맡고 부사장(수석위원) 및 상임이사를 위원으로 일자리 창출 정책을 수립·이행하기 위해 발족됐다.

실무조직인 ‘일자리창출실’과 법률·노무 등 각계 외부전문가로 구성된 자문조직인 ‘일자리추진자문단’도 별도 운영하고 있다.

캠코는 좋은 일자리 창출 위원회를 중심으로 금융공기업 중 최대 규모인 740명의 정규직 전환을 성공적으로 이행했으며 ‘캠코型 일자리 창출 모델’을 통해 사회적경제 활성화 지원 사업 등 공공기관으로서 사회적 가치 실현을 위한 민간 일자리 창출에도 기여해 왔다.

이번 회의는 ‘캠코 2019년도 일자리 사업 기본계획’을 수립·확정키 위해 마련됐으며 올해 비정규직의 정규직 전환 완료 등 총 11개 과제 추진을 통해 정부의 일자리 창출 정책을 적극 지원하는 한편 청년 중심의 민간 일자리 창출 사업도 확대해 나가기로 했다.

주요 과제는 구체적으로 ▲용역근로자 정규직 전환 ▲신규채용 지속 확대 ▲핵심사업 강화 ▲사회적경제 및 지역경제 활성화 지원 ▲사회적협동조합 설립 지원 ▲청년혁신지원센터 설립 및 운영 ▲사내벤처 활성화 등이다.

캠코는 기획재정부의 위탁을 받아 나라키움 역삼A빌딩에 청년 창업지원을 위한 ‘나라키움 청년혁신지원센터’를 하반기에 개관할 예정이며 3층과 4층에는 서울시·한국장학재단·공공상생연대기금 등과 공동으로 소셜벤처 창업지원 특화공간인 ‘소셜벤처허브’도 조성할 계획이다.

문창용 캠코 사장은 “캠코는 그간 비정규직의 정규직 전환·신입직원 채용 등 대내 일자리뿐만 아니라 정부·지자체·민간 등과 상호 협력을 통한 대외 민간 일자리 창출을 위해 전사적 역량을 집중해 왔다”며 “캠코는 양질의 일자리 창출을 위한 다양한 제도 시행을 통해 건전한 일자리 생태계 조성 및 공공기관으로서 사회적 가치 실현을 선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