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의선, 고성능 전기차 업체 ‘리막’에 1천원억 투자
정의선, 고성능 전기차 업체 ‘리막’에 1천원억 투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기아자동차가 13일(현지시간) 크로아티아 자그레브에 위치한 리막 본사 사옥에서 투자 및 전략적 사업 협력에 대한 계약을 체결한 가운데 정의선 현대차그룹 수석부회장(오른쪽)과 리막의 마테 리막 CEO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제공: 현대·기아자동차) ⓒ천지일보 2019.5.14
현대·기아자동차가 13일(현지시간) 크로아티아 자그레브에 위치한 리막 본사 사옥에서 투자 및 전략적 사업 협력에 대한 계약을 체결한 가운데 정의선 현대차그룹 수석부회장(오른쪽)과 리막의 마테 리막 CEO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제공: 현대·기아자동차) ⓒ천지일보 2019.5.14

현대·기아차, 크로아티아 ‘리막 오토모빌리’와 협력 계약

2020년 고성능 전기차·수소차 프로토타입 개발·양산 검토

[천지일보=김정필 기자] 현대·기아자동차가 크로아티아의 고성능 전기차 업체 ‘리막 오토모빌리(리막)’에 1000억원 규모의 투자를 단행하고 고성능 전기차 개발을 위해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현대·기아차는 13일(현지시각) 크로아티아 자그레브에 위치한 리막 본사 사옥에서 3사 주요 경영진 및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투자 및 전략적 사업 협력에 대한 계약을 체결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날 계약 체결로 현대차 6400만 유로(854억원), 기아차 1600만 유로(213억원) 등 총 8천만 유로(1067억원)를 리막에 투자한다.

이번 협업을 바탕으로 2020년 고성능 전기차 및 수소전기차 프로토타입 모델을 선보이는 등 글로벌 고성능 전기차 시장을 주도하는 역량을 확보하고, 전 세계적으로 성장을 거듭하고 있는 고성능 전기차 시장의 핵심 사업자로 위상을 공고히 한다는 계획이다.

이 자리에서 정의선 현대자동차그룹 수석부회장은 “리막은 고성능 전기차 분야에서 뛰어난 역량을 가진 업체로 고성능 차량에 대한 소비자 니즈 충족과 당사의 ‘클린 모빌리티’ 전략을 위한 최고의 파트너”라며 “다양한 글로벌 제조사와도 프로젝트 경험이 풍부해 당사와 다양한 업무 영역을 함께 할 수 있을 것으로 판단된다”고 말했다. 이어 “스타트업으로 시작한 리막의 활력 넘치는 기업 문화가 우리와 접목되면 많은 시너지를 창출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리막의 마테 리막 CEO는 “우리는 현대자동차그룹의 신속하고 과감한 추진력과 미래 비전에 대해 깊은 인상을 받았다”며 “이번 협력으로 3사는 물론 고객에 대한 가치 극대화를 창출할 것으로 확신한다”고 언급했다.

고성능 전기차 기술의 핵심은 고전압, 고전류, 고출력 등 고부하 상황에서 안정적이면서도 유연하게 차량 성능 및 차체를 제어하고 관리하는 것이다.

현대·기아차는 양산형 전기차 모델에 최적화된 전기차용 파워트레인 시스템 기술을 확보하고 있다. 현대·기아차는 지난해 전년 대비 123% 증가한 총 6만 2000여대의 순수 전기차를 판매하는 등 글로벌 시장에서의 경쟁력을 입증한 바 있다.

2020년에는 상품성과 효율성을 극대화한 전기차 전용 플랫폼을 선보일 계획이다.

리막의 기술력은 고성능 전기차에 특화돼 있다. ▲모터와 감속기, 인버터 등으로 구성된 고성능 전기차용 파워트레인 ▲차량 제어 및 응답성 향상을 위한 각종 제어기술 ▲배터리 시스템 등 분야에서 비교 불가능한 기술력을 갖추고 있다는 평가다.

2016년 리막이 개발한 ‘C_One’은 400m 직선도로를 빠르게 달리는 경주인 드래그 레이싱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지난해 제네바모터쇼에서 공개된 ‘C_Two’ 역시 1888마력(ps)의 출력을 바탕으로 제로백(정지 상태에서 시속 100㎞까지 도달하는 데 걸리는 시간)이 1.85초로 고성능을 자랑한다.

현대·기아차도 자체적으로 고성능 전기차 분야에 대한 선행 단계의 연구개발을 진행하고 있지만 이번 리막과의 협업으로 보다 신속하게 고성능 전기차 기술을 전동형 차량에 이식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현대·기아차는 리막과 협력해 2020년까지 N브랜드의 미드십 스포츠 콘셉트카의 전기차 버전과 별도의 수소전기차 모델 등 2개 차종에 대한 고성능 프로토타입을 제작해 선보일 계획이다. 이후 고성능 전동차에 대한 양산 검토를 추진해 나갈 방침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