또 아동학대?… 5세 영아 뇌출혈 증세 보이다 숨져
또 아동학대?… 5세 영아 뇌출혈 증세 보이다 숨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처: 게티이미지뱅크)
(출처: 게티이미지뱅크)

[천지일보=홍수영 기자] 경기 수원에서 5개월 된 영아가 뇌출혈 증상에 시달리다 숨지는 사건이 발생해 경찰이 수사에 착수했다.

8일 경기 수원남부경찰서에 따르면 지난달 2일 수원시의 한 병원에서 생후 5개월인 A양이 뇌출혈 증세를 보여 아동학대가 의심된다는 의료진의 신고를 받았다.

앞서 A양의 친모 B(22)씨는 분유와 기저귀 등을 챙기기 위해 지난해 말부터 교제해 온 C(29)씨의 집에 A양을 맡기고 인근 자신의 집에 들렀다. 그사이 A양이 이상증세를 보였고 두 사람이 119에 신고해 병원을 찾은 것으로 확인됐다. 사경을 헤매던 A양은 두 사람이 조사를 받는 중이던 지난달 27일 오후 숨졌다.

경찰은 현재 아동학대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아동학대치사) 혐의로 B씨와 C씨를 입건해 조사하고 있다. 현재 두 사람 모두 혐의를 부인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