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럼프, 푸틴과 정상회담 위해 핀란드 헬싱키 도착
트럼프, 푸틴과 정상회담 위해 핀란드 헬싱키 도착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오른쪽)과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 (출처: 뉴시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오른쪽)과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 (출처: 뉴시스) 

[천지일보=이솜 기자]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과의 첫 정상회담을 위해 15일(현지시간) 핀란드 헬싱키에 도착했다.

미러정상회담은 16일 오후 1시(한국시간 오후 7시)부터 헬싱키 시내 대통령궁에서 열린다. 먼저 통역만을 대동한 두 정상 간의 일대일 회담으로 시작해 업무 오찬, 공동기자회견 등의 순으로 이어진다.

트럼프 대통령과 푸틴 대통령이 밝힌 이번 정상회담의 의제는 핵무기 감축, 시리아와 중동 정세, 러시아의 크림반도 병합, 북한 비핵화 문제, 양국 관계 개선, 경제협력 발전 방안 등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