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종필 별세] 정치인들, JP 빈소에 조문 물결… 김무성 “많은 가르침 준 큰 어른”
[김종필 별세] 정치인들, JP 빈소에 조문 물결… 김무성 “많은 가르침 준 큰 어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강은영 기자] 자유한국당 김무성 의원이 24일 오후 서울 송파구 서울아산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된 김종필 전 국무총리 빈소를 찾아 조문하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6.24
[천지일보=강은영 기자] 자유한국당 김무성 의원이 24일 오후 서울 송파구 서울아산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된 김종필 전 국무총리 빈소를 찾아 조문하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6.24

[천지일보=명승일 기자] 지난 23일 별세한 김종필 전(前) 국무총리의 빈소엔 24일에도 정치인이 총출동해 애도를 표했다.

자유한국당 김무성 의원은 이날 오후 빈소를 방문해 조문한 이후 취재진과 만나 “우리나라가 어렵고 못 살 때 박정희 대통령과 함께 조국을 근대화해서 국민을 잘살게 한 장본인”이라며 “은퇴 후에도 정치계나 우리나라 전반에 걸쳐 많은 가르침을 준 큰 어른이기 때문에 돌아가신 게 아쉽고 안타깝다”고 밝혔다.

남경필 경기도지사는 “한국 현대사에 한 획을 그은 거목이 돌아가셨다”면서 “한 시대가 저물고 새로운 시대가 열리는 그런 상징이 아닌가 싶다”고 평가했다.

남 지사는 이어 “고인의 공과 과를 역사의 평가에 맡기는 것이 좋다”며 “저는 고인이 추구한 통합이란 가치를 기억하고 싶다. 고인의 명복을 빈다”고 밝혔다.

이철우 경북도지사 당선인은 “우리나라의 진짜 거목이라서 여러 가지 상기하는 의미가 컸다”면서 “제가 도지사에 당선되니까 따님을 통해 축하를 전해주고 연초에 찾아뵙겠다고 했는데, 뵙지 못해 아쉽다. 그분의 업적을 바탕으로 해서 대한민국이 다시 살아나길 바란다”고 밝혔다.

당내 내홍에 대해 그는 “여러 가지 채널을 통해 말씀드렸다. 제가 20~40대와 호흡을 같이 할 수 있는 인물교체가 있어야 한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정의당 심상정 의원은 “5.16에서부터 DJP연합에 이르기까지 고인에 대한 엄정한 평가는 한줄 헤드라인 이상 필요하다”며 “그만큼 한국 정치의 현대사를 구성하는 데 중추적 역할을 한 분”이라고 평가했다.

이어 “저는 오늘 고인의 명복을 비는 동시에 우리 현대사의 짙은 그늘과도 작별하고자 하는 그런 마음으로 조문을 드렸다”고 말했다.

심 의원은 훈장 추서 논란에 대해 “국민 사이에서 고인의 공과에 대한 논란이 아직도 계속되고 있는 만큼, 정부가 신중하게 판단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