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미애 “성공적 국정동력 만들어준 국민께 감사… 자만 않을 것”
추미애 “성공적 국정동력 만들어준 국민께 감사… 자만 않을 것”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남승우 기자] 더불어민주당 추미애 대표가 13일 서울 영등포구 국회 의원회관에 마련된 개표상황실에서 국민들의 지지와 성원에 감사의 인사를 하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6.13
[천지일보=남승우 기자] 더불어민주당 추미애 대표가 13일 서울 영등포구 국회 의원회관에 마련된 개표상황실에서 국민들의 지지와 성원에 감사의 인사를 하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6.13

“부·울·경 새로운 선택, 정치사 전환기 될 것”

[천지일보=이지예 기자] 더불어민주당 추미애 대표는 14일 6.13 지방선거 및 국회의원 재보선에서 압승한 것과 관련, “높은 지지율과 득표율에 자만하지 않고 문재인 정부와 지방정부, 국회와 민주당이 원팀으로 산적한 현안들을 챙겨나가겠다”고 했다.

추 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중앙선거대책위원회 해단식에서 “문재인 정부의 성공적인 국정동력을 만들어준 국민 여러분께 다시 한 번 감사말씀 드린다”며 이같이 말했다.

추 대표는 “이번 지방선거 결과는 ‘더불어민주당의 승리’라기보다 ‘위대한 국민의 승리’가 될 것”이라면서 “역대 지방선거 최고 투표율로 드러난 민심에 민주당은 더욱 겸손한 자세로 국민을 받들겠다고 약속드린다”고 강조했다.

이어 “6.13 지방선거에서 우리 국민은 평화와 민생 번영의 미래를 선택해주셨다”며 “지역주의와 색깔론, 냉전의 시대와 과감하게 결별해 주셨다. 또한 문재인 정부를 뒷받침할 든든한 동반자를 만들어주셨다”고 했다.

또 이어 “국정을 발목 잡던 세력들에게는 확실하게 회초리를 들어주셨다”며 “특히 부산, 울산, 경남 유권자의 새로운 선택은 한국 정치사를 새롭게 구성하는 전환기적 선택이 될 것이며 평화와 번영의 시대를 여는 마중물이 될 것이라 자신 있게 말씀 드린다”고 했다.

그러면서 “이처럼 새로운 대한민국, 문재인 정부의 성공을 바라는 민심은 지역, 세대, 이념을 초월해 나타났다”며 “이는 집권여당이 문재인 정부를 든든하게 뒷받침해서 평화로 경제를 만들고 민생문제를 제대로 해결하라는 지엄한 명령을 주신 거라 믿는다”고 말했다.

추 대표는 “민주당은 명실상부한 집권여당으로 나라다운 나라, 든든한 지방정부를 만드는데 앞장서겠다”며 “평화와 번영의 새 시대를 여는데도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거듭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