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모터쇼] ‘SUV·전기차’ 등 쏟아지는 신차들
[부산모터쇼] ‘SUV·전기차’ 등 쏟아지는 신차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6 부산국제모터쇼’가 연휴를 맞아 ‘인산인해’를 이루고 있다. (제공: 부산 벡스코)
‘2016 부산국제모터쇼’가 연휴를 맞아 ‘인산인해’를 이루고 있다. (제공: 부산 벡스코)

국내외 19사 총 203대 전시

월드 프리미어 등 신차 36대

한국GM, 쉐보레 이쿼녹스 공개

아우디, 소형 SUV 등 신차 7대

[천지일보 부산=정다준 기자] ‘혁신을 넘다. 미래를 보다’는 슬로건으로 2018 부산국제모터쇼가 이달 7일 프레스데이를 시작으로 오는 17일까지 11일간 부산 벡스코에서 열린다. 개막은 8일이다. 세계 최초 공개되는 월드 프리미어 차량 등 볼거리가 풍성하다.

9개국, 183개사, 3076부스 규모로 역대 최대 부스규모를 기록할 ‘2018 부산국제모터쇼’에는 국내외 19개 브랜드가 국내차 96대, 해외차 98대, 기타출품차량 9대를 포함해 총 203대의 차량을 출품한다. 특히 월드 프리미어 2대, 아시아 프리미어 4대, 코리아 프리미어 30대로 총 36대의 신차를 부산국제모터쇼에서 최초 공개한다.

국내 완성차 브랜드들은 2천㎡ 이상의 대형 부스에 월드 프리미어, 아시아 프리미어, 코리아 프리미어, 미래형 콘셉트카를 대거 출품해 안방시장 사수에 나선다. 해외 완성차 역시 BMW-MINI, 메르세데스-벤츠, 재규어 랜드로버, 아우디에서 1천㎡ 이상의 규모를 꾸렸고 메르세데스-벤츠의 월드 프리미어 차량을 비롯해 전기차, 하이브리드카 등 다양한 종류의 차종을 출품할 예정이다.

현대자동차와 메르세데스-벤츠는 월드 프리미어 차량을 공개한다. 두 곳 모두 공개할 차량의 정보는 공개하지 않은 상태다. 업계는 현대차가 대형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펠리세이드를 내놓을 것으로 보고 있다. 팔리세이드는 2015년 말 단종된 대형 SUV ‘베라크루즈’ 뒤를 잇는 후속 모델로 현대차 SUV 모델 중 가장 큰 차다. 현대차는 이밖에 ‘벨로스터 앤트맨 쇼카’와 수소전기차인 넥쏘를 비롯해 약 20대의 차량을 전시한다.

벤츠는 친환경 브랜드 ‘EQ’의 월드 프리미어 신차를 선보인다. 이와 함께 ‘더 뉴 메르세데스-벤츠 GLC 350 e 4MATIC’을 포함해 약 16대의 차량과 함께 부산국제모터쇼를 찾는다.

기아는 친환경차 ‘니로 EV', 최고급세단 ’더 K9', 상용차인 ‘그랜버드 실크로드 프리미엄’을 포함한 총 22대의 차량이 관람객들과 만남을 기다리고 있다.

한국GM은 2018 부산국제모터쇼에서 코리아 프리미어인 ‘이쿼녹스’와 함께 ‘더 뉴 스파크’ ‘말리부’ ‘아베오 해치백’ ‘볼트 EV’ 등 총 19대의 출품 차량을 전시한다.

르노삼성은 ‘QM3’를 비롯해 ‘SM5’ ‘SM7’과 함께 유럽 내 꾸준한 베스트셀링 자동차 중 하나인 ‘클리오’, 전기 차량인 ‘SM3 Z.E.’ ‘트위지’ 등 22대 차량을 전시한다. 제네시스는 전기차 기반인 GT 컨셉트카이자 아시아 프리미어인 ‘에센시아’ 등 약 7대의 차량을 내세운다.

BMW는 스포츠 액티비티 쿠페 ‘뉴 X4 M40d’와 ‘뉴 X2 xDrive20d M 스포츠 패키지’ 등 총 15대의 차량이 전시된다. MINI는 ‘뉴 MINI 5도어’ ‘뉴 MINI JCW 컨트리맨’ ‘뉴 MINI JCW 컨버터블’ ‘MINI JCW GP 콘셉트’ 등 5개의 모델을 국내에서 최초로 공개한다.

재규어는 ‘F-페이스 SVR’를 코리아 프리미어로 선보이고 ‘I-페이스 eTROPHY’와 럭셔리 5인승 순수 전기차 SUV인 ‘I-페이스’를 포함한 8대를 전시한다. 랜드로버는 최초로 선보이는 P400e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모델인 ‘뉴 레인지로버 PHEV’ ‘뉴 레인지로버 스포츠 PHEV’를 포함한 전기차 2대와 함께 총 8대의 차량이 전시된다.

아우디는 코리아 프리미어로 ‘아우디 Q2’ ‘아우디 Q5’ ‘아우디 TT RS’ ‘아우디 A8’ 4대의 차량과 행사 당일 공개하는 콘셉트카 3대를 포함해 7대의 차량을 국내에서 처음 공개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