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피연, 강제개종금지법 제정 촉구 및 추모 걷기대회… 광화문집회 이후 두 번째 궐기대회
강피연, 강제개종금지법 제정 촉구 및 추모 걷기대회… 광화문집회 이후 두 번째 궐기대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제개종피해인권연대 광주전남지부가 지난달 21일 광주시 동구 5.18민주화운동기록관 부근에서 강제개종을 거부하다 부모에의해 질식사를 당한 구지인씨를 추모하며 강제개종금지법 제정을 촉구하는 궐기대회를 열고 있다. (제공: 강제개종피해인권연대)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2.17
강제개종피해인권연대 광주전남지부가 지난달 21일 광주시 동구 5.18민주화운동기록관 부근에서 강제개종을 거부하다 부모에의해 질식사를 당한 구지인씨를 추모하며 강제개종금지법 제정을 촉구하는 궐기대회를 열고 있다. (제공: 강제개종피해인권연대)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2.17

한기총․전국 CBS 앞에서 일제 진행

서울·전국 7개 도시서 10만여명 참가

“벌써 두 명 희생” 개종목자 처벌 촉구

[천지일보=강수경 기자] 강제개종피해인권연대(강피연)가 4일 서울을 비롯한 7개 도시에서 강제 개종과 이를 사주하는 개종 목사의 처벌을 요구하는 대규모 걷기대회를 진행한다. 이는 전남 화순군 여대생 사망 사건과 관련해 강피연이 지난 1월에 이어 두 번째로 진행하는 대규모 규탄집회다.

이들은 “개종을 강요하는 과정에서 이미 2명의 사망자가 발생하고 국민 인권이 심각하게 훼손되고 있는 상황을 정부가 방치하고 있는데 대해 다시 한 번 대책을 호소하기 위함”이라고 집회 개최 이유를 밝혔다.

이번 집회는 서울에서 약 2만 5000여명이 한국기독교총연합회(한기총)와 기독교방송 CBS앞에서 진행한다. 그 외 부산, 대전, 강원, 대구, 전남, 전북 등에서 8만 3000여명이 집결할 예정이다.

강피연은 “인권을 소중하게 여기는 정부를 내세우고 있지만 이미 희생자가 양산되고 있는 상황을 단지 종교문제란 이유로 방치하고 있다”며 “지난 1월 구지인 양 사망 이후 강제 개종 실태 조사와 개종 목사 처벌에 대한 청와대 국민 청원에 14만 명에 이르는 국민이 동의했지만 청와대는 아무런 설명 없이 삭제했다”고 지적했다.

강피연은 이날 성명서를 통해 정부에 강제 개종 실태 조사를 통한 관계자 처벌과 강제개종금지법 제정을 촉구하고, 강제 개종을 장려해 온 한국교회와 기독교언론을 향해 책임을 추궁할 계획이다.

[천지일보=박준성 기자] 강제개종피해인권연대(강피연)는 28일 낮 12시부터 서울 광화문 일대에서 ‘강제 개종 목사 처벌 촉구를 위한 궐기대회’를 개최했다. 강피연에 따르면 이번 궐기대회는 전남 화순의 한 펜션에서 감금된 채 개종을 당했던 구지인(27)씨가 지난 9일 부모에게 죽임을 당한 사건이 발생한 데 따른 것이다. 사진은 헌화하는 조문객들의 모습.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1.28
[천지일보=박준성 기자] 강제개종피해인권연대(강피연)는 28일 낮 12시부터 서울 광화문 일대에서 ‘강제 개종 목사 처벌 촉구를 위한 궐기대회’를 개최했다. 강피연에 따르면 이번 궐기대회는 전남 화순의 한 펜션에서 감금된 채 개종을 당했던 구지인(27)씨가 지난 9일 부모에게 죽임을 당한 사건이 발생한 데 따른 것이다. 사진은 헌화하는 조문객들의 모습.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1.28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메모 2018-07-13 14:57:47
강제개종목사 처벌해주세요

이나 2018-07-12 13:41:47
진짜 뭔데 자기네들이 개종시킨다만다 ㅋㅋ

요한 2018-07-12 13:39:27
고인을 위해서라도 꼭 해결이 되길

도샤니 2018-07-12 13:02:52
우리나라 사람이 이렇게나 무섭습니다

김평화 2018-07-12 11:57:12
하루라도 더 빨리빨리 꼭!!!! 강제개종금지법이 제정되기를 간절히 바라고 바랍니다.. 더이상에 피해가 일어나지 않기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