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병도 신임 정무수석 “예산안 등 현안 통과 위해 진심 갖고 대화할 것”
한병도 신임 정무수석 “예산안 등 현안 통과 위해 진심 갖고 대화할 것”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재인 대통령이 28일 청와대 정무수석에 한병도 정무비서관을 승진 임명했다. 이날 오후 청와대 춘추관 대브리핑룸에서 한 신임 정무수석이 취재진의 질문에 답변히고 있다. 2017.11.28 (출처: 뉴시스)
문재인 대통령이 28일 청와대 정무수석에 한병도 정무비서관을 승진 임명했다. 이날 오후 청와대 춘추관 대브리핑룸에서 한 신임 정무수석이 취재진의 질문에 답변히고 있다. 2017.11.28 (출처: 뉴시스)

[천지일보=이민환 기자] 28일 문재인 대통령이 신임 정무수석비서관으로 한병도 청와대 정무수석 비서관을 임명했다.

청와대는 한 신임 수석이 대통령의 국정철학을 누구보다 잘 이해하고 있으며 대통령의 진심을 국회에 잘 전달할 적임자라며 전병헌 전 정무수석이 사임한지 12일 만에 신임 정무수석으로 임명했다고 밝혔다.

한 신임 수석은 취임 인사에서 “진심으로 대통령을 모시고, 국회와 청와대의 소통의 다리가 되도록 하겠다”며 “예산이 통과 안되는 초유의 사태를 막기 위해 야당의원들을 많이 만나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이어 “전 전 수석은 3선을 했고 저는 초선을 했지만 열심히 야당 의원들을 만나면 인정해줄 것”이라며 “진심을 다해서 노력하면, 충분히 해결할 수 있는 문제”라고 거듭 강조했다.

한 신임 수석은 전북 익산 출신으로 17대 국회의원을 역임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