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해] 삼화동 비천 일대 삼림복지지구 지정
[동해] 삼화동 비천 일대 삼림복지지구 지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강원도 동해시 삼화동 비천일대 모습으로 이곳은 28일 산림청으로부터 ‘산림복지지구’지정을 받았다. (제공: 동해시)

[천지일보 동해=김성규 기자] 강원도 동해시(시장 심규언)는 지난 28일 산림청으로부터 삼화동 비천 일대 148ha가 ‘산림복지지구’로 지정 받았다고 29일 밝혔다.

산림청장이 지정하는 산림복지지구 지정에 따라 이곳은 산림자원을 활용한 산림복지 서비스가 제공된다.

서비스는 ▲산림문화·휴양 ▲산림교육 ▲보건 등의 산림복지시설로 생애주기별 산림복지 서비스를 체계적으로 제공받게 된다.

향후 시는 ▲조림 ▲숲가꾸기 ▲순환벌채 ▲임도 등 산림복지지구로 조성하는 계획을 승인 받기 위해 2023년까지 95억원의 사업비를 투자할 예정이다.

김정석 동해시 녹지과장은 “비천 산림복지단지가 조성 완료되면 일자리 창출과 지역 휴양관광산업에 많은 기여를 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동해시 관계자는 “이번 산림복지단지 조성예정지가 백두대간의 산자락인 두타산, 청옥산, 무릉계곡과 근접하고 있고 망상해변 추암해변이 인근에 있어 산과 바다를 이용한 휴양기회로 많은 관광객이 찾을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