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시니 참 좋았다’ 김옥수 신부 성화타일조각展
‘보시니 참 좋았다’ 김옥수 신부 성화타일조각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박준성 기자] 30일 오후 서울 명동 1898 갤러리(명동성당 지하 1층) 전관에서 ‘보시니 참 좋았다’는 주제로 김옥수(부산교구 원로사목자) 신부의 성화타일조각전이 개막했다. 성화타일조각전은 11월 30일부터 12월 5일까지 열린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