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김완선, 김국진·강수지 큐피드 포기한 사연은?
‘라디오스타’ 김완선, 김국진·강수지 큐피드 포기한 사연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라디오스타’ 김완선, 김국진·강수지 큐피드 포기한 사연은? (출처: MBC ‘라디오스타’)

[천지일보=박혜옥 기자] 드디어 ‘라디오스타’에서 김국진과 강수지를 만날 수 있다.

19일 방송되는 MBC ‘라디오스타’는 ‘불타는 라스’ 특집으로 강수지-김완선-박수홍-김수용이 출연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김완선은 ‘불타는 청춘’에 함께 출연 중인 김국진-강수지의 큐피드 역할을 자처하다 포기했던 사연을 고백했다.

김완선은 김국진과 강수지에게 사적으로 만나보라고 계속 권유했다. 하지만 김완선은 어느 순간 부정적인 반응을 보이기 시작한 두 사람의 모습에 큐피드 역할을 그만뒀다고 밝혔다.

김완선의 김국진-강수지 커플을 이어주려다 포기했던 사연은 19일 밤 11시 10분 ‘라디오스타-불타는 라스 특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