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혼술 남녀’ 공명·키·정채연, 엇갈린 짝사랑… 시청자들도 울었다
‘혼술 남녀’ 공명·키·정채연, 엇갈린 짝사랑… 시청자들도 울었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혼술 남녀’ 공명·키·정채연, 엇갈린 짝사랑… 시청자들도 울었다 (출처: tvN 월화드라마 ‘혼술 남녀’)

[천지일보=박혜옥 기자] ‘혼술 남녀’ 공명·키·정채연의 엇갈린 짝사랑에 시청자들도 안타까워했다.

18일 방송된 tvN 월화드라마 ‘혼술 남녀’에서는 짝사랑에 힘들어하는 공명(공명 분) 기범(샤이니 키 분) 채연(정채연 분)의 아픔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공명은 친형인 진정석(하석진 분)과 짝사랑 상대인 박하나(박하선 분)가 사귄다는 사실을 알고 괴로워했다.

또한 기범은 자신의 짝사랑 상대인 정채연이 공명을 좋아한다는 사실에 힘들어했다.

정채연 또한 짝사랑 상대인 공명과 계속 연락이 닿지 않아 애가 탔다. 이후 공명 키 동영 이들 세 친구가 술을 마시며 놀다 온 것을 알게 된 정채연은 기범에게 “너 때문에 공명이가 공부를 안 한다”며 따졌다.

이를 지켜보던 동영은 기범이 떠난 후 채연에게 “공명이가 공부를 안 하는 건 짝사랑하는 박하나 선생님에게 남자친구가 생겼기 때문이다. 힘들어하는 공명의 곁에 있어준 게 기범이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