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의원 “SBS 독점중계, 보편적 시청권 훼손”
민주당 의원 “SBS 독점중계, 보편적 시청권 훼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천지=명승일 기자] SBS의 밴쿠버 동계올림픽 독점중계에 대해 국회 문화체육관광방송통신위원회 소속 민주당 의원들이 16일 성명을 발표하고 “법으로 보장된 대다수 시청자들의 보편적 시청권을 심대하게 훼손했다”고 밝혔다.

이들은 주무기관인 방송통신위원회(방통위)의 업무 해태가 모든 문제의 본질이라고 꼬집었다.


이들은 “이번 사태는 단순히 지상파방송 3사 간의 시장 경쟁의 문제가 아니다”라며 “엄연히 법으로 정해진 시청자들의 보편적 권리가 훼손당하고 있으며, 이를 방통위가 고의든 아니든 방조하고 있는 중대 사태”라고 강조했다.

이들은 방통위가 법에 의거해 공정하고 적극적인 중재에 나서는 한편 지상파 3사는 2006년 코리아풀의 정신으로 돌아가 국익과 시청자 이익에 부합되는 합리적인 중계 방안을 내놓아야 한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송아름 2010-02-18 00:50:35
전적으로 공감합니다. 동계올림픽을 한 채녈만 허용하다니...상식적으로 이해가 안되는 부분이 요즘 너무 많이 일어나고 있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