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인촌 장관 ‘박지성 발 사진’ 낙찰 구입
유인촌 장관 ‘박지성 발 사진’ 낙찰 구입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유인촌 문화부 장관이 15일 열린 ‘2009 예술인 사랑나눔 자선경매’에서 조선희 작가가 기증한 박지성 선수의 발 사진을 340만 원에 낙찰 구입한 것으로 전해졌다. ⓒ천지일보(뉴스천지)

조선희 작가가 ‘2009 예술인 사랑나눔 자선경매’에 기증한 박지성 선수의 발 사진이 경매 행사를 통해 유인촌 문화부 장관에게로 돌아가 주목되고 있다.

한국문화예술위원회(위원장 오광수, 이하 예술위)와 한국화랑협회(회장 표미선), 서울사회복지공동모금회(회장 김동수) 주최로 15일 저녁 강남구 신사동 ‘K 옥션’에서 ‘예술인 사랑나눔’ 자선경매가 열렸다.

이번 행사는 평생 예술혼을 불태우다가 건강을 잃고 치료조차 제대로 받지 못하는 예술인을 돕기 위해 동료 예술인들이 치료비 지원을 위해 작품을 기증함으로써 마련됐다.

가장 관심을 모은 박지성의 발 사진은 결국 유인촌 장관이 340만 원에 낙찰 구입한 것으로 전해졌다.

주최 측은 “유 장관이 체육 분야를 관장하고 있어 이 사진 작품에 특히 관심을 많이 가진 것 같다”고 전했다.

한편, 이날 기증된 160여 점의 작품은 모두 100% 낙찰돼 성황리에 마쳤고, 수익금 전액은 치료나 수술을 받지 못하고 있는 예술인들의 치료비로 전액 사용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9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우 현수 2009-12-17 23:51:06
얼마나 훈련을 많이 했으면 발이 단련된 뭣 같아요. 성공은 노력에서 오늘 것이 맞나봅니다. 유장관님께서 그걸 배우고 싶어서 낙찰하신 것이 아닌가 싶네요

이성호 2009-12-17 23:47:43
참 좋은 취지네요. 박지성의 발 사진 정말 가치가 있는 그림입니다.

사랑나무 2009-12-17 21:30:46
예술인들을 보면 자신의 삶과 열정을 모두 바치고 자신의 혼을 작품에 쏟아 붓는 것 같습니다. 유장관 또한 자신이 연기라는 길을 걸었기에 박지성 선수의 발이 전하는 메시지를 알 것이라 생각되네요. 발사진이 얼마냐가 아니라 저 안에서 느끼는 삶의 메시지가 값으로 환산이 되겠습니까?

네잎클로버 2009-12-17 14:17:23
발이 저정도였으니 박지성이 최고의 선수가 되었나 봅니다~
발레리나의 발도 그렇지요...
그 분야에서 최고가 되려면 정말...이런 피나는 노력과 고통이 따른다는것을.....
박지성선수 발보니 가슴 뭉쿨하네요
발이 저렇도록 고생해서 우리나라 빛내주고

유지혜 2009-12-17 11:10:35
발 사진만 봐도 금방 공을 날려버릴 것 같네요. 근데 유인촌 저 분은 머야. 발 사진 좀 보고 배우기 바란다. 정신차리고 좀 뛰라고 현재 장관이 영원히 가는 줄 아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