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박형준, 뮤지컬 ‘더 씽 어바웃 맨’ 주인공 톰 역할
[포토]박형준, 뮤지컬 ‘더 씽 어바웃 맨’ 주인공 톰 역할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연기파 배우 박형준이 20일부터 공연되는 로맨틱 코믹 뮤지컬 ‘더 씽 어바웃 맨’에서 아내의 애인과 동거하는 톰 역할을 맡았다. ⓒ천지일보(뉴스천지)

4년 만에 다시 공연되는 로맨틱 코믹 뮤지컬 ‘더 씽 어바웃 맨’이 20일을 시작으로 내년 2월 15일까지 막이 오른다.

김재성 연출의 이번 뮤지컬 ‘더 씽 어바웃 맨’은 남편을 사랑하지만 남편의 무관심에 바람을 피우는 루시와 이를 알게 된 남편 톰이 아내의 마음을 돌려놓기 위해 아내의 애인 세바스찬과 동거를 하며 일어나는 해프닝을 그린 작품이다.

톰 역에는 박상면ㆍ박형준ㆍ이건명이 맡았다. 루시 역에는 김선경ㆍ조진아ㆍ안유진이, 세바스찬 역에는 이승원ㆍ이학민이 맡아 열연한다. 또한 10여 가지 역할로 뮤지컬의 양념 같은 분위기를 낼 멀티남과 멀티녀에는 각각 송이주와 신하나가 맡았다.

▲ 20일 신촌 더스테이지에서 열린 프레스콜에서 박형준(왼쪽)이 아내의 애인인 세바스찬(이학민)과 동거하는 톰 역할을 선보이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박미정 2009-11-20 21:17:33
정말 오랜 만에 봅니다. 이제는 뮤지컬에서 찾아 뵈는군요.
역시 어디에 계시나 열심히 하시는 모습 정말 짱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