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독신청 | 기사제보 | 광고안내 | 회사소개
뉴스 > 스포츠 > 바둑
[2013 삼성화재배 월드바둑마스터스 통합예선] ‘별들의 제전’ 본선행 주인공 32명 확정
김현진 기자  |  yykim@newscj.com
2013.08.08 08:43:09    

   
▲ 7일 한국기원에서 열린 2013 삼성화재배 월드바둑마스터스 통합예선 최종 결승에서 월드조 우승을 차지한 에릭 루이(미국) 아마7단에게 김창수 삼성화재 사장(왼쪽)과 양재호 한국기원 사무총장이 상패를 전달하고 있다. (사진제공: 한국기원)

한국 13명 상하이행 티켓 확보… 월드조 에릭 루이 아마7단 우승

[천지일보=김현진 기자] ‘별들의 제전’ 삼성화재배 월드바둑마스터스 본선에 참가할 32명의 주인공들이 결정됐다.

7일 한국기원에서 열린 2013 삼성화재배 월드바둑마스터스 통합예선 최종 결승에서 한국은 서봉수 9단과 박영훈․송태곤 9단 등 6명이 본선 티켓을 거머쥐었다. 지난해 통합예선을 통해 6명이 진출했던 한국은 올해도 지난해와 같은 인원이 본선에 합류했다.

중국은 스웨(時越) 9단 등 11명이 통합예선을 통과하며 지난해에 이어 가장 많은 티켓을 가져갔다. 일본은 지난해에 이어 고마쓰 히데키(小松英樹) 9단이 2년 연속 본선행을 결정지었고 올해 신설된 월드조에서는 미국의 에릭 루이(24) 7단이 본선 무대를 밟게 됐다.

관심을 모은 한중전에서 한국은 일반조의 한웅규 5단이 중국의 장타오(張濤) 3단에게 239수 만에 백 반집승했고, 여자조에서 이민진 7단이 왕천싱(王晨星) 5단에게 흑 2집반승, 오정아 2단이 차오요우인(曹又尹) 3단에게 흑 반집승을 각각 거두는 등 3승 4패를 기록했다.

박영훈 9단과 송태곤 9단은 일반조에서 박승화 5단과 김정현 4단을, 서봉수 9단은 시니어조에서 유창혁 9단을 형제대결 끝에 꺾고 상하이행 티켓을 확보했다.

한국은 예선을 통과한 6명과 시드를 받은 7명 등 모두 13명이 본선에 올라 대회 3연패 및 통산 12번째 우승에 도전한다.

한국팀의 본선 진출자들 중 특히 서봉수 9단과 이민진 7단의 투혼이 돋보였다. 서봉수 9단은 유창혁 9단과의 예선 결승에서 200수 만에 백 불계승을 거두며 6년 만에 세계 대회 출전권을 획득하는 기염을 토했다. 서9단은 2007년 제12회 삼성화재배 본선에 오른 바 있으며 특히 2006년 제11회 삼성화재배에서는 4강까지 진출한 바 있다. 이 대회 본선은 아홉 번째 진출이다.

여자조에서는 8월 출산 예정인 이민진 7단이 중국의 왕천싱 5단에게 245수 만에 흑 2집반승하는 만삭 투혼을 발휘하며 대회 첫 본선행의 기쁨을 맛봤다. 오정아 2단도 시종 불리한 바둑을 반집으로 뒤집으며 대회 첫 본선행의 주인공이 됐다.

월드조에는 미국의 에릭 루이 7단이 미국의 벤 록하트(Ben Lockhart․19) 5단에게 281수 만에 백 8집반승을 거두며 월드조 첫 본선 진출의 영예를 안았다. 바둑의 글로벌화를 위해 신설된 월드조에는 미국과 유럽에서 각각 4명씩의 아마추어들이 출전해 8강 토너먼트로 본선 진출자를 가려냈다.

한편 후원사인 삼성화재는 대회 와일드카드로 중국의 창하오(常昊) 9단을 지목해 중국은 본선에 15명이 출전한다. 일본은 시드자를 합해 3명이, 미국은 1명이 본선에 각각 나선다.

2013 삼성화재배 월드바둑마스터스의 총상금규모는 8억 원, 우승상금 3억 원이며, 제한시간은 각자 2시간에 1분 초읽기 5회가 주어지며 본선 32강전은 9월 3일부터 중국 상하이 메리어트호텔에서 펼쳐질 예정이다.

각국의 삼성화재배 본선 진출자 명단은 다음과 같다.

▲한국(13명): 이세돌ㆍ박정환ㆍ최철한 9단(전기시드), 김지석ㆍ강동윤ㆍ조한승 9단, 안성준 5단(국가시드), 박영훈ㆍ송태곤 9단, 한웅규 5단(일반조), 서봉수 9단(시니어조), 이민진 7단, 오정아 2단(여자조)
▲중국(15명): 구리 9단(전기시드), 천야오예․저우루이양 9단(국가시드), 스웨 9단, 추쥔 8단, 뉴위톈 7단, 우광야 6단, 구링이ㆍ탕웨이싱ㆍ랴오싱원 5단, 리쉬안하오ㆍ판윈러ㆍ커제 4단, 퉈자시 3단(일반조), 창하오 9단(와일드카드)
▲일본(3명): 다카오 신지ㆍ유키 사토시 9단(국가시드), 고마쓰 히데키 9단(시니어조)
▲미국(1명): 에릭 루이 아마7단(월드조)

[관련기사]

김현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편집자 추천 이슈

LG유플러스, 결국 사람 잡았다… 피해대리점주父 농약 마시고 숨져

LG유플러스의 부당한 피해배상 요구로 심리적 압박을 받던 피해대리점주의 부친이 농약을 마시고 스스로 목숨을 끊는 사건이 발생했다.6일 ‘LG유플
 

[global news CheonJi] 세상을 움직이는 평화의 사자 ‘그가 가는 곳엔 평화가 온다’

이만희 (사)하늘문화세계평화광복 대표 “전쟁 없는 세상 물려주자”3월 동유럽‧중남미 10개국 전‧현직 대통령 12명과 평화협약 체결해 아시아 최대 분쟁지역 필리핀 민다나오 민간 평화협정 이끈 주역◆세계평화, 결과로 말한다세상을 움직이는 평화의 사자. 실질적 결과로 말하는 평화운동가. 세계는 지금 (사)하늘문화세계평화광복 이만희 대표를
 

[global news CheonJi] 찬란했던 마야문명, 왜 역사 속에서 사라졌을까

천지일보 영어섹션지 global news CheonJi를 새롭게 선보입니다. 이번 호에는 △표류하고 있는 박근혜 대통령의 드레스덴 선언 ▲실질적 결과로 주목 받는 세계평화운동가 이만희 대표의 평화행보 ▲100년 전 동북아 평화의 해법을 제시한 안중근의 동양평화론 ▲과테말라에서 시작돼 멕시코까지 전해졌던 놀랍고 미스터리한 마야문명의 변천사 ▲최근 뜨고 있는
전체기사의견(0)
전체기사의견 보러가기(0)
소셜 계정이 없으신 분들은 뉴스천지 로그인 후 이용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 회원가입

탑 뉴스를 한눈에 - 클릭

스포츠
[포토] 인천AG 개막식이 한창 진행 중인 인천아시아드주경기장 외부 전경

[포토] 인천AG 개막식이 한창 진행 중인 인천아시아드주경기장 외부 전경

45억 아시아인의 축제 2014인천아시안게임이 19일 인천아시아드주경기장에서 개회식을 시작으로 화려한 막을 올렸다. 개막식이 진행 중인 인천아시아드주경기장 외부 전경 모습
[포토] 선수단 입장으로 더욱 뜨거워진 인천AG 개막식

[포토] 선수단 입장으로 더욱 뜨거워진 인천AG 개막식

45억 아시아인의 축제 2014인천아시안게임이 19일 인천아시아드주경기장에서 개회식을 시작으로 화려한 막을 올렸다. 선수단 입장식이 진행되고 있다.
천지만평
[천지만평] 2014년 9월 15일자[천지만평] 2014년 9월 12일자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문의 | 글마루정기구독신청 | 구독신청
기사제보 | 고충처리제도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사이트맵
 
Copyright © 뉴스천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