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 어린이날 맞아 비대면 축하 자리 마련
경북도, 어린이날 맞아 비대면 축하 자리 마련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상북도가 ‘제99회 어린이날’을 맞아 지난해부터 코로나19로 인하여 위축되어 지내는 도내 어린이들을 위한 비대면 축하의 자리를 마련했다. (제공: 경북도) ⓒ천지일보 2021.5.5
경상북도가 ‘제99회 어린이날’을 맞아 지난해부터 코로나19로 인하여 위축되어 지내는 도내 어린이들을 위한 비대면 축하의 자리를 마련했다. (제공: 경북도) ⓒ천지일보 2021.5.5 

모범어린이 표창 수여 28명, 어린이 댄스팀 축하공연 등 TV 방영

[천지일보 경북=장덕수 기자] 경상북도가 ‘제99회 어린이날’을 맞아 지난해부터 코로나19로 인하여 위축되어 지내는 도내 어린이들을 위한 비대면 축하의 자리를 마련했다.

이번 행사는 코로나19로 인해 지난해부터 각종 어린이날 행사가 취소됨에 따라 집안에서 보내는 시간이 많아진 어린이들을 위해 도 차원에서 TV 특집 방송으로 진행하게 됐다.

코로나19 상황을 감안하여 현장에는 이철우 경상북도지사, 임종식 경상북도교육감, 모범어린이 표창수상자 등 30여명만 참여해 기념식을 가졌으며, 도내 어린이들은 TV 시청을 통해 축하공연 등에 함께했다.

경상북도가 ‘제99회 어린이날’을 맞아 지난해부터 코로나19로 인하여 위축되어 지내는 도내 어린이들을 위한 비대면 축하의 자리를 마련했다. (제공: 경북도) ⓒ천지일보 2021.5.5
경상북도가 ‘제99회 어린이날’을 맞아 지난해부터 코로나19로 인하여 위축되어 지내는 도내 어린이들을 위한 비대면 축하의 자리를 마련했다. (제공: 경북도) ⓒ천지일보 2021.5.5

이날 행사에서는 자주적이고 책임 있는 생활 태도를 지니고 밝고 올바른 품성으로 성실하게 학교생활에 임한 도내 모범어린이 28명에 대한 표창을 수여하였으며, 소년소녀 합창단의 동요메들리, 안동국제탈춤페스티발에서 대상을 수상한 어린이 댄스팀의 공연으로 볼거리를 제공했다.

이어 국가무형문화재 고성오광대의 탈춤을 접목한 탈바꾸기 연극 말뚝이 변검과 독도사랑 스포츠 공연단의 코로나19, 학교폭력, 아동학대를 태권도를 통해 격파하는 퍼포먼스를 선보였다.

이철우 경상북도지사는 이날 행사에서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다함께 행사를 하지 못하는 상황이 안타깝다며, 내년에는 더 많은 어린이들이 모여서 마음껏 뛰어 노는 자리가 되었으면 좋겠다”며 “아이들은 우리의 미래이자 희망이며 세상의 주인이다, 아이가 행복한 경상북도를 만들겠다”고 약속하며 어린이들에게 축하를 인사를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천지일보
  • 등록번호 : 서울 아00902
  • 등록일자 : 2009년 7월 1일
  • 제호 : 천지일보
  • 발행·편집인 : 이상면
  • 발행소 : 서울특별시 용산구 청파로89길 31 코레일유통 빌딩 3~5층
  • 발행일자 : 2009년 9월 1일
  • 전화번호 : 1644-7533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황금중
  • 사업자등록번호 : 106-86-65571
  •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2013-서울용산-00392
  • 대표자 : 이상면
  • 「열린보도원칙」 천지일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고충처리인 강은영 02-1644-7533 newscj@newscj.com
  • Copyright © 천지일보 - 새 시대 희망언론.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cj@newscj.com  ND소프트
인터넷신문위원회 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