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술보증기금, 대전문화콘텐츠금융센터 신설
기술보증기금, 대전문화콘텐츠금융센터 신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문화콘텐츠금융센터 개점식을 축하키 위해 내외빈이 오픈 테이프 커팅식을 하고 있다(왼쪽 세 번째부터 조재연 대전세종중기청장·권중순 대전광역시의회 의장·허태정 대전광역시장·정윤모 기보 이사장·채수은 기보 노조위원장). (제공: 기술보증기금) ⓒ천지일보 2021.2.17
대전문화콘텐츠금융센터 개점식을 축하키 위해 내외빈이 오픈 테이프 커팅식을 하고 있다(왼쪽 3번째부터 조재연 대전세종중기청장·권중순 대전광역시의회 의장·허태정 대전광역시장·정윤모 기보 이사장·채수은 기보 노조위원장). (제공: 기술보증기금) ⓒ천지일보 2021.2.17

[천지일보=김현진 기자] 기술보증기금(이사장 정윤모)이 대전광역시를 비롯한 충청·호남지역의 문화콘텐츠 영위 기업에 대한 원활한 금융지원을 위해 17일 대전광역시 서구에 대전문화콘텐츠금융센터를 신설하고 개점 행사를 가졌다.

이날 행사에는 정윤모 기보 이사장을 비롯해 허태정 대전광역시장·조재연 대전·세종 중소벤처기업청장 등 유관 기관 관계자와 기업인 등 40여명이 참석했다.

대전센터는 충청·호남지역의 문화콘텐츠 분야에 대한 지원을 확대하고자 자금지원부터 컨설팅까지 기업 지원 토탈서비스를 제공하고 콘텐츠 제작 전 과정을 관리해 성공 가능성을 높이는데 주력할 계획이다.

아울러 충청·호남지역의 문화콘텐츠기업에 대한 입체적 지원은 물론 수도권에 편중돼 있는 문화콘텐츠산업 인프라를 지역으로 확산함으로써 지역 콘텐츠산업 활성화 효과가 클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문화콘텐츠산업은 제조업에 비해 규모는 작으나 높은 부가가치와 고용창출 등 경제적 파급효과가 높아 디지털 뉴딜의 꽃으로 각광받고 있으며 기보는 게임·영화·공연 등 다양한 분야의 콘텐츠 산업을 문화콘텐츠금융센터로 집중해 효율적으로 지원키 위해 서울·경기·부산에 센터를 설치해 운영하고 있다.

기보는 문화콘텐츠금융센터를 통해 지난해까지 10여년간 1380건의 콘텐츠에 대해 7551억원의 문화산업완성보증을 지원했으며 이번 대전센터 설치로 전국을 3대 권역으로 나눠 효율적 지원체계를 구축했다.

정윤모 기보 이사장은 “기보가 K-콘텐츠 활성화와 문화강국 실현을 위한 종합지원기관으로서의 역할을 수행해 지역 콘텐츠 기업이 향후 유니콘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천지일보
  • 등록번호 : 서울 아00902
  • 등록일자 : 2009년 7월 1일
  • 제호 : 천지일보
  • 발행·편집인 : 이상면
  • 발행소 : 서울특별시 용산구 청파로89길 31 코레일유통 빌딩 3~5층
  • 발행일자 : 2009년 9월 1일
  • 전화번호 : 1644-7533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황금중
  • 사업자등록번호 : 106-86-65571
  •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2013-서울용산-00392
  • 대표자 : 이상면
  • 「열린보도원칙」 천지일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고충처리인 강은영 02-1644-7533 newscj@newscj.com
  • Copyright © 천지일보 - 새 시대 희망언론.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cj@newscj.com  ND소프트
인터넷신문위원회 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