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상민 사과… 왜?
이상민 사과… 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상민(출처: 라디오스타)
이상민(출처: 라디오스타)

이상민 사과… 왜?

[천지일보=박혜민 기자] 가수 이상민이 뒷광고 의혹에 대해 해명하며 사과했다.

이상민은 지난 10일 자신의 유튜브채널에 ‘샴푸광고 이슈에 대해 말씀드립니다’는 제목의 사과 영상을 올렸다.

이상민은 “저를 광고 모델로 활용한 내용이 잘못된 영상편집으로 과장광고가 있었으며, 일부 관련 없는 내용으로 허위광고가 된 내용이었다”고 말했다.

이어 “사과문을 통해 인지한 마케팅 사례를 살펴보니 충분히 소비자들이 의혹을 가질 수 있다고 생각한다”며 “누군가 의혹을 갖고, 오해를 했다면 그 또한 저의 잘못이라고 생각한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광고 촬영을 하고 광고의 내용이 어떻게 소비자들에게 전달이 되는지 꼼꼼하게 살피지 못한 점 너무나 죄송하다”며 “앞으로 다시는 이런 일로 불편한 소식을 전하지 않도록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앞서 유튜버 ‘사망여우TV’가 이상민과 그가 광고모델로 활동 중인 샴푸에 대해 의혹을 제기하며 논란이 일었다.

한편 이상민은 지난 2018년 5월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라디오스타에서 자신이 사용 중인 샴푸에 대해 “엄청 좋다. 두피가 건강하면 몸 전체적인 바이오리듬이 바뀐다”고 말했다.

이후 이상민은 한 샴푸 브랜드 광고 모델로 발탁됐다.

문제는 해당 브랜드 제품은 이상민이 실제 사용 중이던 삼푸가 아니었으나, 마치 방송에서 그가 언급한 제품처럼 광고됐다는 것이다.

이에 대해 이상민이 광고 모델로 활동했던 샴푸 업체 측은 최근 공식 SNS를 통해 “허위·과대광고로 인해 피해 입은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사죄드린다”고 전했다.

이어 “전속 모델이었던 이상민이 최초 언급한 샴푸는 어헤즈 샴푸가 아니었다”며 “최초 방송에서 언급한 샴푸가 어헤즈 샴푸인 것처럼 연결 지어 광고한 점 사죄드린다”고 사과했다.

▶다음은 이상민 사과문 전문

안녕하세요 이상민입니다.

오늘 어헤즈 공식 홈페이지에 올라온 사과문을 보고 여러분들께 모델로서 세심하지 못했던 점 사과드립니다.

지금까지 진행되었던 것들과 추가적으로 제가 모르는 부분이 있는지에 대한 정확한 확인이 필요해 제 입장이 늦어졌음을 양해 부탁드립니다.

추가적으로 제가 모르는 부분이 있는지 소속사 및 샴푸회사 측에 정확한 확인이 필요했습니다. 자세하게 알고 여러분들께 사과를 해야 한다고 생각했습니다.

어헤즈에서 사과문 올린 대로 저를 광고 모델로 활용한 내용이 잘못된 영상편집으로 과장광고가 있었으며, 일부 관련 없는 내용으로 허위광고가 된 내용이었습니다.

어헤즈의 사과문을 통해 인지한 마케팅 사례를 살펴보니 충분히 소비자분들이 의혹을 가질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누군가가 의혹을 갖고, 오해를 했다면 그 또한 저의 잘못이라고 생각합니다.

광고 촬영을 하고 광고의 내용이 어떻게 소비자들에게 전달이 되는지 꼼꼼하게 살피지 못한 점 너무나 죄송하고 앞으로 다시는 이런 일로 불편한 소식을 전하지 않도록 노력하겠습니다.

다시 한번 머리 숙여 사과드립니다.

오늘도 행복하시고 항상 감사드리고 사랑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천지일보
  • 등록번호 : 서울 아00902
  • 등록일자 : 2009년 7월 1일
  • 제호 : 천지일보
  • 발행·편집인 : 이상면
  • 발행소 : 서울특별시 용산구 청파로89길 31 코레일유통 빌딩 3~5층
  • 발행일자 : 2009년 9월 1일
  • 전화번호 : 1644-7533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황금중
  • 사업자등록번호 : 106-86-65571
  •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2013-서울용산-00392
  • 대표자 : 이상면
  • 「열린보도원칙」 천지일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고충처리인 강은영 02-1644-7533 newscj@newscj.com
  • Copyright © 천지일보 - 새 시대 희망언론.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cj@newscj.com  ND소프트
인터넷신문위원회 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