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BK기업은행, 항균 기능 담은 ‘무민 체크카드’ 출시
IBK기업은행, 항균 기능 담은 ‘무민 체크카드’ 출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공: 기업은행)
(제공: 기업은행)

[천지일보=박수란 기자] IBK기업은행(은행장 윤종원)은 캐릭터와 항균 기능을 함께 담은 ‘IBK 무민(MOOMIN) 체크카드’를 출시했다고 밝혔다.

핀란드의 글로벌 캐릭터인 ‘무민(MOOMIN)’을 카드 디자인에 담고 카드 양면에 항균필름을 입혀 카드를 통한 바이러스나 세균 전파를 예방할 수 있도록 했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무민’은 순수, 존중, 희망의 메시지를 전하며, 오랜 시간 세계인의 사랑을 받은 캐릭터”라며 “따뜻한 감성의 카드 디자인으로 ‘보유하고 싶은 카드’ 콘셉트를 담았다”고 말했다.

카드 발급대상은 개인회원으로, 스마트뱅킹 애플리케이션 ‘i-ONE(아이원) 뱅크’와 모바일 지점 ’IBK큐브‘에서 발급할 수 있다. 22일부터는 영업점에서 즉시 발급도 가능하다.

이 카드는 ▲커피전문점 10% 할인 ▲소셜커머스(쿠팡, 티몬, 위메프) 10% 할인 ▲영화관(CGV, 롯데시네마, 메가박스) 4천원 할인 ▲편의점 5% 할인 등의 혜택을 제공한다.

올해 말까지 무민 75주년 특별전, 무민카페홍대, 무민랜드제주 입장 시 10~30% 현장할인 이벤트도 진행한다.

기업은행은 카드 출시를 기념해 지난 8일 개관 기념행사를 진행한 무민랜드제주에서 핀란드 대사관과 조인식을 갖기도 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