담양군, 도시재생 인정사업 공모 최종 선정
담양군, 도시재생 인정사업 공모 최종 선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담양문화회관. (제공: 담양군) ⓒ천지일보 2020.9.18
담양문화회관. (제공: 담양군) ⓒ천지일보 2020.9.18

문화회관 활용 생활SOC 공급 및 복합문화공간 조성

[천지일보 담양=이미애 기자] 담양군(군수 최형식)이 국토교통부에서 신규 사업으로 추진한 ‘2020년 도시재생 인정사업’ 공모에 선정돼 국비 포함 83억원을 확보했다.

이로써 지난해 담양읍에 도시재생 뉴딜사업 154억원, 농촌중심활성화사업 150억원, 한전지중화사업 40억원에 이어 다시 한 번 국비를 확보하며 지역발전에 활력을 더하게 됐다.

작년 말 처음 도입된 ‘도시재생 인정사업’은 도시재생 전략계획이 수립된 지역에서 생활SOC 등 도시재생 활성화를 위해 필요한 개별 단위사업을 지원하는 국비 사업이다.

선정된 사업을 통해 현 문화회관 부지에 올해부터 2022년까지 문화분야 생활 SOC를 공급하고, 문화자생 지원 공간 조성, 모든 세대가 이용하는 광장을 조성하고 공연장을 리모델링할 계획이다.

이번 공모 사업을 위해 군은 준비기간이 짧았음에도 그동안의 공모 전략 노하우와 중앙정부 정책동향을 발 빠르게 파악하고 지역 현안 해소를 위해 적극적으로 대응했다.

최형식 군수는 “도시재생 인정사업을 통해 영유아부터 고령층까지 장애 없이 이용 가능한 혁신문화공간을 조성해 지역 주민의 삶의 질을 향상시키는데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며 “추진 중인 담양읍 일원의 일반근린형 도시재생사업과도 시너지를 창출할 수 있도록 각별하게 사업을 관리하겠다”고 전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