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수자원공사, 신북방 국가 조지아에 ‘언택트 물교육’ 실시
한국수자원공사, 신북방 국가 조지아에 ‘언택트 물교육’ 실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1.한국수자원공사 언택트 국제 물교육 진행 ⓒ천지일보 2020.9.17
한국수자원공사가 언택트 국제 물교육 진행하고 있다. (제공: 한국수자원공사) ⓒ천지일보 2020.9.17

16일부터 오는 18일까지 조지아의 물분야 전문가 대상으로 ‘상하수도 전문역량강화’ 비대면 온라인 국제교육 진행

[천지일보=김현진 기자] 한국수자원공사가 16일부터 3일간 정부의 신북방정책 대상 국가 중 하나인 조지아의 상하수도 전문공기업 ‘조지아 수자원공사(UWSCG)’의 전문인력 약 30명을 대상으로 ‘상하수도 전문역량강화’ 국제교육을 비대면 온라인으로 진행한다고 밝혔다.

이번 교육은 한국수자원공사가 한국수출입은행(K-EXIM)과 함께 진행하고 있는 ‘조지아 상하수도 분야 정책, 인프라 개선 전문 컨설팅(2020.2~9월) 사업’과 연계해 추진된다.

특히 이번 과정은 국가 간 코로나19 방역 정책에 따라 ‘웨비나(웹+세미나)’형식의 비대면 온라인 교육으로 진행된다.

조지아는 흑해 연안에 위치한 국가로서 러시아, 터키 등과 국경을 접하고 있다. 지리적으로는 아시아와 유럽을 잇는 요충지로 풍부한 수자원을 보유하고 있으나, 수도인프라 부족과 높은 누수율 등 물관리 전반에 대한 개선이 시급한 상황이다.

주요 교육 내용은 조지아의 물환경 특성 및 교육니즈를 반영해 ▲물 분야 정책 및 제도 수립 ▲효과적인 물 공급을 위한 수자원 확보 및 관리 계획 ▲효율적이고 안전한 상수도 운영관리 ▲수질관리를 위한 효과적 정수처리 방안 등이다.

이번 교육을 주관하는 한국수자원공사 인재개발원은, 대한민국의 선진 물관리 기술과 노하우를 조지아와 공유함으로써 대상 국가의 물관리 역량 강화는 물론 물 분야 국제네트워크 구축에 따른 국내 물기업의 해외진출 활성화 등에 기여할 것으로 예상한다.

박재현 한국수자원공사 사장은 “코로나 19에도 불구하고 비대면 교육 등을 통해 물 분야 국제협력을 강화해 나갈 것”이라며 “50여 년간 축적한 물관리 기술과 노하우를 공유하여 지구촌 물 문제 해결에 역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