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G, 터무늬있는집 제공사업 기부금 후원
HUG, 터무늬있는집 제공사업 기부금 후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명승일 기자] 주택도시보증공사(사장 이재광, HUG)는 지역 청년 주거 안정을 위하여 (재)사회투자지원재단에서 추진하는 ‘터무늬있는집 제공사업’에 기부금 1천만원을 후원했다고 10일 밝혔다.

‘터무늬있는집 제공사업’은 비영리 민간재단인 (재)사회투자지원재단이 2018년부터 추진 중인 사업으로, 시민 출자금과 기관 기부금으로 임차보증금을 조성하여 지역 청년 공동체가 보증금 걱정 없이 소정의 월세만 부담하고 빈집을 활용한 청년주택(터무늬있는집)에 거주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것이다.

HUG는 ‘터무늬있는집’에 입주하는 지역 청년들이 보증금 걱정 없이 원활하게 지역사회에 정착할 수 있도록 돕고자 금번 후원을 진행하였으며, 후원금은 제5호점 임차보증금 조성에 사용될 예정이다.

이재광 HUG 사장은 “‘금융의 HUB, 국민을 HUG’라는 비전에 걸맞게 HUG는 취약계층의 주거 안정을 위한 금융 지원을 계속해왔다”며 “이번 ‘터무늬있는집’ 기부금 후원이 지역 청년들의 주거비 부담을 더는 데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