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미약품그룹, 신임 회장으로 송영숙 고문 추대
한미약품그룹, 신임 회장으로 송영숙 고문 추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송영숙 한미약품그룹 신임 회장 (제공: 한미약품) ⓒ천지일보 2020.8.10
송영숙 신임 회장 ⓒ천지일보 2020.8.10

[천지일보=이수정 기자] 한미약품그룹은 10일 송영숙 가현문화재단 이사장을 신임 한미약품그룹 회장으로 추대했다고 밝혔다.

송 신임 회장은 고(故) 임성기 전 한미약품그룹 회장 부인으로 2017년부터 한미약품 고문(CSR 담당)을 맡아왔다.

송 신임 회장은 이날 “임성기 전 회장의 유지를 받들어 현 경영진을 중심으로 중단 없이 계속 신약개발에 매진하고 해외 파트너들과의 지속적 관계 증진 등을 통해 제약강국을 이루는데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송 신임 회장은 한미약품그룹 및 계열사 설립과 발전 과정에서 임성기 전 회장과 주요 경영 판단 사항을 협의하는 등 임 전 회장을 가까이서 보좌하며 한미약품그룹 성장에 조용히 공헌해왔다.

특히 북경한미약품 설립 당시 한국과 중국의 정치적 문화적 차이 때문에 발생한 여러 어려움을 극복하는데 많은 기여를 했으며 국내 공장 및 연구소 설립과 확대, 주요 투자 사항 등에 대해서도 임 전 회장과 논의하며 판단을 도왔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