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장도 안 했는데
개장도 안 했는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not caption

(강릉=연합뉴스) 개장도 하지 않은 강원 동해안 해수욕장에 피서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스트레스 해소를 위한 인파가 몰리면서 곳곳에서 무질서가 고개를 들고 있는 가운데 5일 오전 강릉 경포해수욕장 백사장에 피서객들이 버리고 간 쓰레기가 널려 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