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영금지, 아쉬운 피서객
수영금지, 아쉬운 피서객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not caption

(부산=연합뉴스) 1일 개장한 부산 해운대 해수욕장을 찾은 피서객들이 높은 파도로 수영이 금지되자 백사장에서 아쉬움을 달래고 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