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시원 사칭피해 호소
최시원 사칭피해 호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시원 사칭피해 호소(출처: 최시원 인스타그램)
최시원 사칭피해 호소(출처: 최시원 인스타그램)

최시원 사칭피해 호소

[천지일보=박혜민 기자] 그룹 슈퍼주니어 최시원이 사칭 피해 주의를 당부했다.

최시원은 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어제의 축제의 여운이 가시기 전에 알려드려야 할 사실이 있어서요. 저를 사칭해서 기부금을 모금하는 계정이 있다는 제보를 받았습니다. 주의하시길 바랍니다. 공식사이트 혹은 합법적 재단, 법의 테두리 내에 있는 비영리 단체에만 후원을 하고 있습니다. 또한 저는 기부와 관련하여 개인 계정으로 1:1 채팅을 요청하지 않습니다. @siwonchoiandfans 주의하세요!”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은 사칭 계정이 기부금을 요청하는 내용을 담은 채팅창이다.

한편 최시원은 지난달 31일 온라인 콘서트 ‘슈퍼주니어 비욘드 라이브’에 출연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