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얀마 북동부 7.0 지진 잇따라 발생
미얀마 북동부 7.0 지진 잇따라 발생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4일 미얀마 북동부에서 규모 7.0의 지진이 잇따라 발생했다. 미국 지질조사국(USGS)은 지진이 태국 치앙마이 북쪽 110㎞ 거리에 있는 미얀마와 태국, 라오스 3개국의 접경지대 인근에서 발생했다고 밝혔다.

첫 번째 진원은 지하 10㎞ 지점, 몇 초 뒤에 따라온 두 번째가 지하 230㎞ 지점이었다. 두 지진 모두 7.0이었다.

두 번째 지진의 진원은 통상적인 지진에 비해 아주 깊은 편이지만 남쪽으로 800㎞ 떨어진 방콕의 빌딩이 흔들릴 정도로 강력했다.

로이터 통신은 베트남 하노이에서도 진동이 느꼈다고 밝혔다. 발생 지점은 아편재배가 대규로 이뤄지는 산악지대인 ‘골든 트라이앵글’로 사람이 거의 살지 않고 쓰나미 가능성도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틴로더 2011-03-26 20:04:51
진짜 요세 너무 이런 일이 많네요 진짜 종말이 오려나 ㅠ

해바라기 2011-03-26 17:02:01
세상이 왜 이런다요?
정말 지구의 종말이 오려나???
난 정말 회개할거 많은데.......

654654 2011-03-26 17:01:15
10대 20대의 사망원인 1위도 자살! 경제협력개발기구 회원국
중 자살률이 가장 높은 나라 대한민국!
미래를 이끌어나갈 청소년의 자살이 급증하고 있다.

jeju324.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