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0대 아버지 아파트 밖으로 던져 살해
70대 아버지 아파트 밖으로 던져 살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연합뉴스) 서울 수서경찰서는 24일 자신의 아버지를 집 밖으로 내던져 숨지게 한 혐의(존속살해)로 김모(38)씨를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

경찰에 따르면 김씨는 이날 오후 5시30분께 강남구 개포동 자신이 사는 아파트 13층 복도에서 아버지(78)를 건물 밖으로 던져 살해한 혐의를 받고 있다.

아버지는 화단에 떨어져 그 자리에서 숨졌고 김씨는 자신의 집 베란다에 숨어있다가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에 붙잡혔다.

김씨는 범행을 시인했지만 이날 오후 아버지와 싸우게 된 경위 등에 대해서는 입을 다물고 있다고 경찰은 전했다.

경찰은 "아버지가 '밥에 독을 탔다'며 할아버지를 의심해 자주 다퉜다"는 중학생 딸의 말에 따라 정신질환이 있는 김씨가 아버지와 말다툼을 벌이다가 범행한 것으로 보고 있다.

경찰은 조사를 마치는 대로 김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할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김성수 2011-03-24 22:35:02
몸쓸 사람이군요,, 천륜을 어기는 짓을 하다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