와다슈 사망… 그는 누구?
와다슈 사망… 그는 누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박혜민 기자] 일본 배우이자 극작가 와다 슈가 코로나19로 사망했다. 향년 81세.

24일 와다 슈가 소속된 연극단 ‘밤의 나무’는 공식 SNS를 통해 “와다 슈가 지난 23일 코로나바이러스로 사망했다”고 밝혔다.

이어 “장례식과 영결식 등은 따로 진행하지 않고, 가족 중심으로 간소하게 장례 절차가 이뤄질 전망”이라고 알렸다.

와다 슈 아내 세바타 나츠코는 성우로 활약했다. 와다 슈 아들 우로부치 겐은 애니메이션 ‘마법소녀 마도카 마기카’의 각본가다.

한편 지난 3월 일본의 국민 코미디언 시무라 켄이 코로나19로 사망했다. 지난 23일에는 배우 오카에 쿠미코가 코로나19로 인한 합병증으로 사망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