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유채꽃길, 결국 조기 파쇄’
‘제주 유채꽃길, 결국 조기 파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not caption

[서귀포=뉴시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확산 중인 8일 오전 제주 서귀포시 표선면 가시리 인근 도변에 핀 유채꽃을 시 당국이 트랙터 등 장비를 동원해 갈아엎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