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상원, 역대 최대 경기부양안 통과… 2조 2천억달러
美상원, 역대 최대 경기부양안 통과… 2조 2천억달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국 상원이 25일 코로나19 대응을 위한 2 조2천억 달러(약 2700조원) 규모의 경기부양 패키지 법안을 가결했다. 사진은 미국 워싱턴DC의 국회의사당 전경. (출처: 뉴시스)
미국 상원이 25일 코로나19 대응을 위한 2 조2천억 달러(약 2700조원) 규모의 경기부양 패키지 법안을 가결했다. 사진은 미국 워싱턴DC의 국회의사당 전경. (출처: 뉴시스)

[천지일보=이솜 기자] 미국 상원이 25일(현지시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응을 위한 2조 2천억 달러(약 2700조원) 규모의 경기부양 패키지 법안을 가결했다.

미 역사상 최대 규모의 지원책이 담긴 이 법안은 상원에서 찬성 96표를 얻으며 만장일치로 통과됐다.

코로나19 경기부양 패키지는 오는 27일께 하원 표결을 통과하면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서명을 통해 바로 발효된다. 앞서 트럼프 대통령은 즉각 서명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하원은 민주당이 다수이지만 낸시 펠로시 하원의장이 전날 “하원도 경기부양책을 조기에 가결하겠다”고 표명하면서 며칠 내 발효될 것으로 전망된다.

AP통신, 연합뉴스 등에 따르면 미 연방정부의 한해 예산이 4조 달러 수준으로, 이번 패키지는 정부 예산의 절반을 한꺼번에 투입하는 것이다.

AP는 이 패키지 법안이 코로나19로 타격을 입은 중소기업과 핵심 산업에 수천억 달러를 대출하고, 미국의 납세자에게 현금을 직접 지원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고 보도했다.

일정 소득(7만 5천 달러) 이하 자국민에 1200달러를 직접 지원하는 방안도 이번 경기부양책의 핵심 내용 중 하나도 알려졌다.

실업급여와 의료 장비가 필요한 병원에 대한 지원안도 이번 법안에 포함됐다.

기업에 대한 지원 규모는 5천억 달러라고 로이터 통신이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이경숙 2020-03-26 19:19:33
어마어마한 돈을 뿌리는데 결과도 좋아야 할텐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