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유업, 코로나19로 힘든 대구·경북에 제품으로 응원
매일유업, 코로나19로 힘든 대구·경북에 제품으로 응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매일유업 ‘상하목장 슬로우키친 스프3종’ (제공: 매일유업) ⓒ천지일보 2020.2.27
매일유업 ‘상하목장 슬로우키친 스프3종’ (제공: 매일유업) ⓒ천지일보 2020.2.28

[천지일보=정인선 기자] 매일유업(대표 김선희)이 코로나19 바이러스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대구·경북 지역 돕기에 나섰다.

매일유업은 대구·경북지역의 낙농가·대리점·협력사·내부직원 등 총 800여명에게 셀렉스와 상하목장 스프 제품을 지난 26일부터 순차적으로 전달한다고 밝혔다.

전달되는 제품은 고단백 성인영양식 ‘셀렉스-매일 마시는 프로틴’ 제품과 간편케 조리해 먹을 수 있는 HMR 제품인 ‘상하목장 슬로우키친 스프’로 코로나19를 건강하고 슬기롭게 극복키를 바라는 마음을 담아 대표이사의 응원메시지도 함께 전했다.

매일유업 관계자는 “대구·경북지역은 매일유업 임직원은 물론 함께하는 낙농가·대리점·협력업체가 많은 지역으로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조금이나마 힘을 더하고 싶었다”며 “지역사회가 안정화되고 빠른 시일내 일상으로 복귀할 수 있기를 기원한다”고 말했다.

한편 매일유업은 코로나19 바이러스 확산 방지를 위해 ▲임직원들의 사업장간 이동 금지 ▲일일 발열체크 ▲정기적 방역 실시 등 최선의 노력을 하고 있다. 특히 임직원 안전조치 차원에서 임산부 직원과 유치원·어린이집 휴원, 개학 연기 등으로 어린 자녀 육아 문제가 시급한 직원들을 위해 특별유연근무제를 실시하고 있다.

매일유업 ‘셀렉스 매일 마시는 프로틴’  (제공: 매일유업) ⓒ천지일보 2020.2.27
매일유업 ‘셀렉스 매일 마시는 프로틴’ (제공: 매일유업) ⓒ천지일보 2020.2.28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