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한선 야구연습 ‘관심↑’
조한선 야구연습 ‘관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한선 야구연습 (출처: 조한선 인스타그램)
조한선 야구연습 (출처: 조한선 인스타그램)

조한선 야구연습 ‘관심↑’

[천지일보=박혜민 기자] 배우 조한선의 야구연습에 관심이 쏠린다.

조한선은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SBS ‘스토브리그’ 촬영 현장 사진을 올렸다.

지난 15일 종영한 SBS ‘스토브리그’는 프로야구 꼴찌팀에 새로 부임한 단장이 시즌을 준비하는 이야기를 그렸다.

조한선은 극 중 드림즈의 4번 타자이자 국가대표 4번 타자인 임동규 역을 맡았다.

조한선은 최근 서울 강남구의 한 카페에서 진행된 SBS ‘스토브리그’ 종영 인터뷰에서 “주 2~3회 1시간 반에서 2시간 연습했다. 하지만 아무리해도 투수가 던진 공을 칠 수 있는 실력이 안 되더라. 그래서 루틴이나 자세에 집중했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