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휘발유 가격 3주 연속 하락… ℓ당 1552.6원
전국 휘발유 가격 3주 연속 하락… ℓ당 1552.6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남승우 기자] 전국 휘발유 가격이 9주째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사진은 지난달 14일 서울 시내의 한 주유소 모습. ⓒ천지일보 2019.4.14
[천지일보=남승우 기자] 전국 휘발유 가격이 9주째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사진은 지난달 14일 서울 시내의 한 주유소 모습. ⓒ천지일보 2019.4.14

[천지일보=유영선 기자] 전국 주유소 휘발유 가격이 3주 연속 하락했다.

15일 한국석유공사 유가정보서비스 오피넷에 따르면 2월 둘째 주 주유소 휘발유 판매가격은 전주 대비 10.7원 하락한 ℓ당 1552.6원이었다.

휘발유 가격은 1월 5주부터 3주 연속 내렸다.

경유는 12.2원 내린 1379.0원/ℓ으로, 4주 연속 하락했다.

최고가 지역인 서울 휘발유 가격은 전주 대비 10.2원 하락한 1627.1원/ℓ으로 전국 평균 가격 대비 74.5원 높은 수준이다.

최저가 지역인 부산 휘발유 가격은 지난주 보다 17.5원 내린 1520.0원/ℓ이었다.

휘발유 상표별 최저가는 자가 상표로 판매가격은 1529.7원/ℓ이며 최고가는 SK에너지로 1564.1원/ℓ을 기록했다.

경유 최고가 상표는 SK에너지로 1391.2원/ℓ이며 최저가는 자가 상표로 1351.5원/ℓ이었다.

국제 유가는 하락세를 이어갔다.

두바이유는 전주 대비 0.7달러 하락한 배럴당 53.8달러였다.

석유공사는 “국제유가는 OPEC의 원유생산량 전월 대비 감소 등 상승요인과 미국 원유 재고 증가 등 하락요인이 혼재해 약보합세를 이뤘다”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