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승연 해명 했지만… ‘외모 변천사 보니’
손승연 해명 했지만… ‘외모 변천사 보니’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손승연 해명 했지만… ‘외모 변천사 보니’ (출처: MBC ‘라디오스타’ 캡처)
손승연 해명 했지만… ‘외모 변천사 보니’ (출처: MBC ‘라디오스타’ 캡처)

[천지일보=강은희 기자] 손승연 해명이 온라인커뮤니티에서 관심을 끌고 있다. 손승연 해명이 관심을 끈 이유는 29일 방송되는 MBC ‘라디오스타’에서 성형의혹부터 나이 오해까지 전부 해명을 하기 때문이다.

이날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는 ‘내 속엔 내가 너무도 많아’ 특집으로 뮤지컬 ‘보디가드’의 주인공 이동건, 강경준, 김선영, 손승연 등이 출연한다.

이날 손승연은 바둑, 권투, 무반주 랩까지 다양한 매력을 발산한다. 이뿐 아니라 19금 토크 고수의 면모를 선보이며 주위를 놀라게 한다.

손승연은 19금 토크 뿐 아니라 털털한 입담으로 과거 사진 공개에 대해 해명하기에 나선다. 손승연은 “내가 방송에 나가면 학창시절 동창들이 많이 이뻐졌다. 살이 많이 빠졌다”며 연락이 온다고 말했다. 이어 “인터넷에 돌아다니는 사진 없애고 싶다”며 성형의혹, 나이 오해 등 직접 해명했다. 이어 외모 변천사 사진이 공개된다. 또 손승연은 에릭남과의 열애설까지 언급했다. 
 

손승연 해명 했지만… ‘외모 변천사 보니’ (출처: MBC ‘라디오스타’ 캡처)
손승연 해명 했지만… ‘외모 변천사 보니’ (출처: MBC ‘라디오스타’ 캡처)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