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 세종시에 전기버스 전용 충전인프라 구축·운영
한전, 세종시에 전기버스 전용 충전인프라 구축·운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전력이 친환경차 도입 활성화를 위해 세종시에 전기버스 전용 충전인프라를 구축하고 23일부터 충전서비스를 시작한다. (제공: 한국전력) ⓒ천지일보 2020.1.23
한국전력이 친환경차 도입 활성화를 위해 세종시에 전기버스 전용 충전인프라를 구축하고 23일부터 충전서비스를 시작한다. (제공: 한국전력) ⓒ천지일보 2020.1.23

[천지일보=전대웅 기자] 한국전력이 친환경차 도입 활성화를 위해 세종시에 전기버스 전용 충전인프라를 구축하고 23일부터 충전서비스를 시작한다.

한전은 세종시 대평동에 있는 BRT 차고지에 200㎾급 전기버스 전용 충전기 4기를 구축·운영하고 세종도시교통공사는 전기버스 256㎾h급 배터리의 84인승 2단 굴절버스 4대를 도입·운행하고 있다.

이번 세종에 구축된 전기버스 충전기는 광주광역시, 나주시에 이어 세 번째로 설치된 시설로 한전은 향후 충전서비스를 전국적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전기버스 전용 충전인프라는 대중교통 수단인 전기버스의 안정적 운영을 위해 일반 전기차 충전기보다 높은 수준의 유지보수 및 관리가 필요하다.

한전은 전국 8천기가 넘는 전기차 충전기 운영 경험을 바탕으로 향후 안정적 전기버스 운영여건을 조성할 방침이다.

전기버스용 충전인프라는 초기 투자비용이 많이 들어 한전이 우선 투자를 통해 충전 인프라를 구축, 운송사업자에 대한 초기 투자비용 부담을 경감시킬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