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산시-네이버 ‘소프트웨어야 놀자’ 캠프 운영
군산시-네이버 ‘소프트웨어야 놀자’ 캠프 운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 군산시와 네이버가 군산지역아동센터 아동을 대상으로 15~17일 군산시 청년센터 강당에서 AI와 데이터를 활용한 소프트웨어 코딩 교육을 진행한다. (제공: 군산시) ⓒ천지일보 2020.1.15
전북 군산시와 네이버가 군산지역아동센터 아동을 대상으로 15~17일 군산시 청년센터 강당에서 AI와 데이터를 활용한 소프트웨어 코딩 교육을 진행한다. (제공: 군산시) ⓒ천지일보 2020.1.15

[천지일보 군산=김도은 기자] 전북 군산시와 네이버가 군산지역아동센터 아동을 대상으로 AI와 데이터를 활용한 소프트웨어 코딩 교육을 진행한다.

15일 군산시에 따르면 지난해 11월 네이버와 실무회의를 하고 지역연계 협력사업 추진방안에 대해 논의한 후, 관내 12개 지역아동센터 122명을 대상으로 코딩소프트웨어 교육을 실시하는 것으로 협의를 마쳤다.

이번 교육은 15~17일 군산시 청년센터 강당에서 총 6회기로 진행되며 ㈜네이버 주관으로 비영리 교육재단인 커넥트재단의 전문 교육 강사진이 코딩소프트웨어 프로그램 준비와 운영을 맡아 진행한다.

특히 1회기 교육 시간에는 네이버 실무진이 직접 교육 현장에 참가해 아동들에게 꿈과 미래 비전을 제시하는 자리를 마련하고 코딩 교육 상황을 스케치 영상으로 담아 추후 네이버TV를 통해 공개할 예정이다.

군산시는 미래 비즈니스 시장을 선도하는 네이버와 연계 협력사업을 계기로 4차산업혁명 시대의 미래 유망산업에 대한 전망을 재검토하고 신규 국가사업 발굴 노력도 병행할 예정이다.

강임준 군산시장은 “지역 아동들이 글로벌 기업인 네이버에서 주관하는 코딩 교육을 직접 받게 되는 기회를 얻게 되어 뜻깊게 생각한다”며 “4차산업혁명 시대를 주도하는 미래산업과 콘텐츠 산업의 육성을 통해 군산시에 새로운 유형의 일자리와 미래 먹거리가 창출될 수 있도록 신규사업 발굴에 각별한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밝혔다.

​네이버 관계자는 “이번 연계 협력사업을 통해 AI 기술을 활용해 아이들 스스로 문제를 해결하고 미래를 경험하는 자리가 되었길 바란다”며 “향후 군산시가 콘텐츠 산업 등 미래 산업 분야에 진출해 새로운 미래형 일자리가 창출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