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년사] 진옥동 신한은행장 “고객 중심 평가제도 설계”
[신년사] 진옥동 신한은행장 “고객 중심 평가제도 설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박수란 기자] 진옥동 신한은행장이 2일 신년사를 통해 “녹록지 않은 환경에서 우리 스스로 변화를 주도해야 한다”며 2020년 전략목표를 ‘고객중심! 신한다움으로 함께 만드는 가치’로 정했다고 밝혔다.

진 행장은 ’“혁신의 첫 걸음으로 ‘같이성장 평가제도’를 시작한다. 평가체계 전반을 고객 중심으로 다시 설계했다”며 “절대평가를 도입해 현장 상황에 맞는 자율적인 영업도 가능해졌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새로운 성과평가제도의 궁극적인 목표는 문화의 혁신이라고 전했다.

그는 “영업점과 본점의 역할이 새롭게 정립될 것”이라며 “현장 중심으로 영업전략을 추진하고 본점은 관리가 아닌 지원에 집중해야 한다”고 말했다.

또 금융소비자보호와 함께 초개인화시대에 맞는 자산관리 체계 구축, 글로벌 성장전략을 추진해야 한다고 제언했다.

그는 “혁신을 선도하는 은행을 만들기 위해 조직문화와 인력의 디지털화를 통해 내부 시스템 전반을 가다듬을 것”이라며 “뛰어난 디지털 역량은 상품과 서비스의 경쟁력을 높이는 것은 물론 업무 프로세스를 효율화하는 과정에도 큰 역할을 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