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니하니 해명… 최영수, 버스터즈 채연 폭행 NO
보니하니 해명… 최영수, 버스터즈 채연 폭행 NO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니하니’ 최영수, 버스터즈 채연 폭행 논란 해명 (출처: EBS ‘생방송 톡!톡! 보니하니’ 유튜브)
‘보니하니’ 최영수, 버스터즈 채연 폭행 논란 해명 (출처: EBS ‘생방송 톡!톡! 보니하니’ 유튜브)

‘보니하니’ 최영수, 버스터즈 채연 폭행 논란 해명

[천지일보=박혜민 기자] 개그맨 최영수가 그룹 버스터즈 채연을 폭행했다는 논란에 해명했다.

최영수는 11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을 통해 “나 채연이 팬 적 없는데. 100% 오해다. 장난친 것”이라며 “아무튼 내일 라이브에서 해명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앞서 지난 10일 진행된 EBS ‘생방송 톡!톡! 보니하니’ 유튜브 라이브 방송에서 최영수는 자신의 팔을 잡는 채연을 세게 뿌리쳤고, 주먹을 쥐는 모습이 전파를 타 논란이 됐다.

이에 ‘보니하니’ 제작진은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어제 라이브 방송과 관련, 많은 분이 걱정하시는 출연자 간에 폭력은 발생하지 않았다. 이는 출연자와 현장 스태프 모두 확인한 사실”이라며 “당분간 유튜브 라이브 방송을 중단하고 재발 방지 대책을 세우겠다”고 사과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