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외대 인도연구소 HK+사업단, 제47차 한국인도학회 정기학술대회 개최
한국외대 인도연구소 HK+사업단, 제47차 한국인도학회 정기학술대회 개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공: 한국외국어대학교)
(제공: 한국외국어대학교)

[천지일보=김빛이나 기자] 한국외국어대학교 인도연구소 HK+사업단(단장 김찬완 한국외대 국제지역대학원 교수), 한국인도학회(회장 이거룡, 선문대학교 통합의학대학원 교수), 한-남아시아의회외교포럼(회장 원혜영 더불어 민주당 의원)은 ‘신남방정책과 인도’라는 주제로 오는 7일 오후 1시 30분부터 6시까지 여의도 국회의원회관 제2소회의실에서 제47차 한국인도학회 정기학술대회를 공동으로 개최한다.

6일 인도연구소에 따르면 이번 학술대회는 이거룡 학회장의 개회사를 비롯해, 원혜영 의원의 환영사, 김찬완 한국외대 교수의 환영사, 스리프리야 랑가나탄 주한인도대사의 축사, 이준규 전 주인도대사(현 인도포럼 회장)의 축사로 시작될 예정이다.

이번 학술대회에서는 ‘신남방정책과 인도’라는 주제로 5개의 초청발표가 진행될 예정이다.

5개의 발표 주제는 ‘신남방정책 이후의 인도-한국 관계(사띠쉬 꾸마르 쉬반, 주한인도대사관 부대사)’ ‘신남방정책과 인도(박소연, 신남방특위 사무관)’ ‘인도의 동방정책과 한-인 관계에 미친 영향(라지브 꾸마르, 한국외대 인도연구소 HK연구교수)’ ‘신남방정책 경과와 향후 진행 방향(김용식, 포스코 경영연구원 수석연구원)’ ‘신남방시대, 한ㅡ인도 문화교류(신진영, 한국외대 인도연구소 HK연구교수)’ 등이다.

이어 행사 3부에서는 발표자 전원 및 다양한 분야의 인도 전문가들이 참여하는 주제토론이 진행될 예정이다.

한국외대 인도연구소 HK+사업단, 한국인도학회, 한-남아시아의회외교포럼이 공동으로 주최하고, 한국연구재단이 후원하는 이번 학술대회를 통해 인도학 연구를 위한 더욱 다양한 논의대상들을 발견하고 다양한 분야의 전문가들의 발표와 토론으로 연결시킴으로써 국내 인도학 연구발전에 기여함을 목적으로 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