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금융, 5번째 신한퓨처스랩 데모데이 및 제2회 스타트업 채용박람회 개최
신한금융, 5번째 신한퓨처스랩 데모데이 및 제2회 스타트업 채용박람회 개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한금융그룹 조용병 회장이 기념사를 하고 있다. (제공: 신한금융그룹) ⓒ천지일보 2019.11.14
신한금융그룹 조용병 회장이 기념사를 하고 있다. (제공: 신한금융지주) ⓒ천지일보 2019.11.14

[천지일보=김현진 기자] 신한금융그룹(회장 조용병)이 14일 성수동 에스팩토리에서 5번째 ‘신한퓨처스랩 데모데이’ 행사 및 ‘제2회 스타트업 채용박람회’를 개최했다.

신한퓨처스랩은 국내 금융권 최초 스타트업 육성 프로그램으로, 지난 2015년 5월 1기 출범 이후 이번 5기 50개의 기업을 포함해 총 122개의 유명 스타트업을 발굴하고 협업을 진행해 왔으며 현재까지 총 169억원을 직접 투자했다.

이날 행사는 신한퓨처스랩 5기 스타트업의 육성 성과 및 핀테크(해외송금·자사관리 등)·헬스케어·커머스·콘텐츠 분야 등 다양한 분야의 5기 스타트업들의 사업모델을 발표하는 데모데이 행사와 스타트업과 우수 인재 매칭을 통해 기업의 성장 및 일자리 창출을 지원하는 ‘제2회 스타트업 채용박람회’가 함께 진행됐다. 스타트업 관계자 및 투자자·스타트업 취업을 희망하는 구직자 등 약 2천명이 참석해 성황을 이뤘다.

조용병 신한금융 회장은 “신한금융은 혁신금융을 선도적으로 추진하고 국내외 파트너 기관과의 협력을 확대할 계획”이라며 “이를 통해 스타트업의 글로벌 진출·스케일업 등 상생의 협력 생태계를 구축해 스타트업이 유니콘 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최훈 금융위원회 상임위원은 “대한민국 금융권 최고의 스타트업 엑셀러레이터인 신한퓨처스랩 5기의 시작(지난 4월)과 마무리를 함께해 의미가 남다르다”며 “유니콘 기업이 늘어날 수 있도록 국내 혁신생태계 조성에 정부도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이번 데모데이에는 신한퓨처스랩의 글로벌파트너인 플러그앤플레이 CEO 사이드 아미디가 참석해 신한과의 협력을 공고히 했다. 사이드 아미디는 사례발표 시간을 통해 스타트업의 실리콘밸리 진출과 투자에 대한 경험담과 함께 참석한 스타트업 관계자들에게 글로벌 마인드를 가지고 더 넓은 무대로 도전할 것을 당부했다.

키노트세션에는 뱅크샐러트 김태훈 대표·카카오 황선현 부사장·멋쟁이사자처럼 이두희 대표·커리어액셀러레이터 김나이 작가가 참여해 ‘스타트업 혁신과 성공·인재’에 대한 깊이 있는 메시지를 전달했다.

또한 영화와 드라마를 넘나들며 사랑받고 있는 배우 이제훈도 참석해 본인의 스타트업 투자에 대한 경험을 소개했다. 배우 이제훈은 “오늘은 배우가 아닌 스타트업 투자자로 이 자리에 함께하고 있다”며 “대한민국 스타트업을 항상 응원하겠다”고 말했다.

신한퓨처스랩은 2019년 핀테크 영역 이외에도 성장가능성이 높은 영역의 스타트업을 선발해 다양한 협력과 투자(16社, 86억)를 진행했으며 베트남(5개사) 및 인도네시아(4개사) 등 국내 스타트업의 글로벌 진출을 돕고 있다.

또한 250억 규모의(5년간) 신한퓨처스랩 펀드와 3천억 규모 신한금융그룹 창업벤처펀드(3년간)·200억규모 신한-SK그룹 사회적기업 펀드 등 다양한 투자재원을 활용해 스타트업에 대한 투자를 확대하고 있다.

한편 신한퓨처스랩은 12월까지 6기 스타트업을 모집할 예정이며 오는 2020년부터는 더 많은 스타트업을 발굴·육성하기 위해 육성프로그램을 연간 2회로 운영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