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쓰오일, 부상 해양경찰에 치료비 4천만원 전달
에쓰오일, 부상 해양경찰에 치료비 4천만원 전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에쓰오일 선진영 전무(앞줄 왼쪽 2번째), 구자영 중부지방해양경찰청장(앞줄 왼쪽 3번째), 한국사회복지협의회 최일섭 부회장(앞줄 왼쪽 4번째)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제공: 에쓰오일)
에쓰오일 선진영 전무(앞줄 왼쪽 2번째), 구자영 중부지방해양경찰청장(앞줄 왼쪽 3번째), 한국사회복지협의회 최일섭 부회장(앞줄 왼쪽 4번째)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제공: 에쓰오일)

[천지일보=유영선 기자] 에쓰오일(S-OIL)은 6일 인천해양경찰서 3008함정에서 ‘공상해양경찰 치료비 전달식’을 갖고 실종수색과 응급구조 활동 중 부상을 입은 전국의 해양경찰 21명에게 치료비 4천만원을 전달했다고 6일 밝혔다.

에쓰오일은 2013년부터 ‘해경영웅지킴이’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공상 해양경찰에게 치료비를 지원하고 있다.

선진영 에쓰오일 전무(관리지원본부장)은 “국민의 생명과 재산을 지키기 위해 헌신하면서도 어려운 여건 속에서 근무하다 다치신 해양경찰관들이 하루 속이 쾌차하시기를 기원하며 다시 한번 깊은 감사를 드린다”고 말했다.

에쓰오일은 2013년에 민간기업 최초로 해양경찰청과 후원 협약을 맺고 위험상황에서도 묵묵히 임무를 수행하는 해양경찰과 가족을 위한 ‘해경영웅지킴이’ 프로그램을 시작했다. 장학금 지원뿐 아니라 모범해경 표창, 공상해경 격려금 지원, 해경부부휴캠프 등 다양하고 체계적인 프로그램을 펼치고 있다.

에쓰오일은 사회적으로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자신의 위험을 무릅쓰고 타인의 생명과 재산을 지키기 위해 헌신하는 사회적 영웅들을 발굴하여 격려하고자 지난 2006년부터 ‘영웅지킴이’ 프로그램을 시작했으며 ‘해경영웅지킴이’ 활동은 소방영웅 시민영웅에 이어 세 번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