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본부세관, 수출입안전관리우수업체 공인증서 수여
부산본부세관, 수출입안전관리우수업체 공인증서 수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산본부세관이 22일 세관 대회의실에서 2019년 제3회 관세청 AEO 심의위원회 심의를 통과해 재공인된 관내 6개社에 대해 수출입안전관리우수업체(AEO) 공인증서 수여식을 개최한 가운데 제영광 부산본부세관장(왼쪽 4번째)을 비롯한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제공: 부산본부세관) ⓒ천지일보 2019.10.22
부산본부세관이 22일 세관 대회의실에서 2019년 제3회 관세청 AEO 심의위원회 심의를 통과해 재공인된 관내 6개社에 대해 수출입안전관리우수업체(AEO) 공인증서 수여식을 개최한 가운데 제영광 부산본부세관장(왼쪽 4번째)을 비롯한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제공: 부산본부세관) ⓒ천지일보 2019.10.22

[천지일보 부산=김태현 기자] 부산본부세관(세관장 제영광)이 22일 세관 대회의실에서 2019년 제3회 관세청 AEO 심의위원회 심의를 통과해 재공인된 관내 6개社에 대해 수출입안전관리우수업체(AEO) 공인증서 수여식을 개최했다.

이날 수여식에서 대한민국 타이어 대표기업인 넥센타이어㈜와 글로벌 식품기업인 ㈜농심은 수출·수입 부문에서 재공인을 받았다.

부산 신항내 종합물류기업인 엠에스디스트리파크(주)와 3PL 물류전문기업인 ㈜동우국제는 보세구역 운영인 부문에서 재공인을 받았다.

3PL(Third Party Logistics)은 물류 부문의 전부 혹은 일부를 물류전문업체에게 아웃소싱(운송부문, 창고부문, 수출입관리, 정보시스템 관리 등) 하는 것을 말한다.

또한 복합운송 전문기업인 ㈜휴맥스해운항공과 국제운송 물류 주선업체인 우진글로벌로지스틱스㈜는 화물운송주선업 부문에서 재공인을 받았다.

제영광 본부세관장은 이 자리에서 “미·중 무역 갈등 지속, 일본 수출 규제 등 대내외 어려운 여건 속에서 경제 활성화를 위해 노력하는 기업들에 감사”의 인사를 전하며 “정부혁신 차원에서 수출입기업 통관애로 해소, 지역특화산업 지원 등 기업 경쟁력 제고를 위해 관세행정의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약속했다.

AEO공인을 받은 업체는 ▲수출입물품 검사비율 축소 ▲서류제출 생략에 따른 신속통관은 물론 관세 조사의 원칙적 면제 ▲수입신고 시 담보제공생략 등으로 경영안정에도 도움을 받게 된다.

또한 부산 세관에서 AEO업체 대상으로 기업상담지정관(AM: Account Manager)을 지정해 관세행정 전반에 발생하는 애로사항에 대해 1: 1상담을 진행하고 있다.

특히 우리나라는 미국, 중국, 인도 등 주요 교역상대국을 두루 포괄하는 전 세계 최다 21개국과의 AEO상호인정약정(MRA: Mutual Recognition Arrangement) 체결을 통해 수출입 하는 물품에 대해 상대국에서도 통관 상의 혜택을 받을 수 있어 기업경쟁력 강화 및 수출입 증진에도 도움을 받을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현재 부산본부세관은 AEO 공인업체는 189개社로 관세청 전체 832개社의 23%를 차지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