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자 애도… 전 연인 故설리에 “무척 보고 싶다”
최자 애도… 전 연인 故설리에 “무척 보고 싶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자 설리 (출처: 최자 인스타그램)
최자 설리 (출처: 최자 인스타그램)

[천지일보=박혜민 기자] 다이나믹 듀오 최자가 인스타그램을 통해 전 연인 설리의 죽음을 애도했다.

최자는 1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우리는 서로의 인생에서 가장 아름다운 순간들을 함께 했다”고 말했다.

이어 “이토록 안타깝게 널 보내지만 추억들은 나 눈 감는 날까지 고이 간직할게. 무척 보고싶다”라며 덧붙였다.

최자와 설리는 지난 2014년 교제 사실을 인정하며 공개연애를 시작했다. 하지만 2017년 3월 결별 사실을 인정했다.

다음은 최자 인스타그램 글 전문.

우리는 서로의 인생에서 가장 아름다운 순간들을 함께했다. 이토록 안타깝게 널 보내지만 추억들은 나 눈 감는 날까지 고이 간직할게 무척 보고 싶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