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엠’ 美 빌보드200 1위… 방탄소년단 이어 2번째
‘슈퍼엠’ 美 빌보드200 1위… 방탄소년단 이어 2번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슈퍼엠 (출처: 뉴시스)
슈퍼엠 (출처: 뉴시스)

[천지일보=박혜민 기자] SM엔터테인먼트가 야심차게 내놓은 그룹 슈퍼엠(SuperM)이 미국 무대 데뷔와 동시에 ‘빌보드 200’ 1위에 오르는 쾌거를 거뒀다. 한국 가수가 빌보드 무대에서 정상을 휩쓸기는 그룹 방탄소년단(BTS) 이후 처음이다.

빌보드는 13일(현지시간) 자사 홈페이지 뉴스를 통해 발표한 ‘SuperM이 첫 번째 미니앨범으로 빌보드 200 앨범 차트 1위에 올랐다’는 제목의 기사에서 “K팝 슈퍼그룹 SuperM이 데뷔 앨범으로 16만 8000 유닛을 획득해, 미국 R&B 가수 섬머 워커(Summer Walker)를 제치고 1위에 올랐다”고 보도했다.

미국 음반과 음원 판매량을 집계하는 닐슨뮤직에 따르면 ‘슈퍼엠’은 오프라인 CD를 16만 4000장 팔아치웠다.

슈퍼엠은 샤이니 태민, 엑소 백현과 카이, NCT127의 태용과 마크, 중국 그룹 웨이비의 루카스와 텐 등 7명이 모인 연합팀으로 데뷔 전부터 주목을 받았다. 또한 슈퍼엠은 이수만 총괄 프로듀서가 직접 프로듀싱했으며, 유니버설뮤직그룹 산하 레이블 캐피톨뮤직(CMG)이 함께한다.

‘빌보드 200’ 1위에 오른 SuperM의 첫 미니앨범 ‘SuperM’은 타이틀곡 ‘쟈핑(Jopping)’을 비롯해 ‘아이 캔트 스탠드 더 레인(I Can't Stand The Rain)’, ‘투 패스트(2 Fast)’, ‘슈퍼 카(Super Car)’, ‘노 매너스(No Manners)’ 등 다채로운 색깔의 총 5곡이 수록돼 있다.

슈퍼엠은 “‘빌보드 200’ 1위를 하게 돼 정말 기쁘고 꿈만 같다”라며 “.새로운 도전을 통해 뿌듯한 결과를 얻어 행복하고, 사랑해주신 많은 분께 감사드린다. 앞으로도 슈퍼 시너지를 보여드리도록 열심히 활동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번 성적이 반영된 빌보드 차트는 오는 15일께 공개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이경숙 2019-10-14 22:24:19
정말 대단한 일을 해냈군 자랑스러워

권희 2019-10-14 20:40:56
한국이 점점 대단해지는 것 같고 자부심이 막 생기는데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