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승조 충남도지사 “기쁜 소식 나누는 따뜻한 추석 명절”
양승조 충남도지사 “기쁜 소식 나누는 따뜻한 추석 명절”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승조 충남도지사가 추석을 하루 앞둔 12일 도내 의료기관과 전통시장, 공용터미널 및 여객터미널 등을 찾아 민생 현장 소통 행보를 계속했다. (제공: 충남도) ⓒ천지일보 2019.9.12
양승조 충남도지사가 추석을 하루 앞둔 12일 도내 의료기관과 전통시장, 공용터미널 및 여객터미널 등을 찾아 민생 현장 소통 행보를 계속했다. (제공: 충남도) ⓒ천지일보 2019.9.12 

양승조 지사, 추석 연휴에도 현장 소통 행보 계속
도내 의료기관 및 선착장 등 찾아 안전·민생 현장 살펴

[천지일보 충남=김지현 기자] 양승조 충남도지사가 추석을 하루 앞둔 12일 도내 의료기관과 전통시장, 공용터미널 및 여객터미널 등을 찾아 민생 현장 소통 행보를 계속했다.

양 지사는 이날 오전 서산 의료원을 방문해 기관 종사자의 노고를 격려하는 한편, 몸이 다소 불편한 시민들을 만나 안부 인사를 전했다.

양승조 충남도지사가 추석을 하루 앞둔 12일 도내 의료기관과 전통시장, 공용터미널 및 여객터미널 등을 찾아 민생 현장 소통 행보를 계속했다. (제공: 충남도) ⓒ천지일보 2019.9.12
양승조 충남도지사가 추석을 하루 앞둔 12일 도내 의료기관과 전통시장, 공용터미널 및 여객터미널 등을 찾아 민생 현장 소통 행보를 계속했다. (제공: 충남도) ⓒ천지일보 2019.9.12

서산동부전통시장과 공용터미널을 찾은 양 지사는 시민들의 말에 귀 기울이며 안전한 귀성길을 기원했고, 주차장 및 소방 시설 현황도 꼼꼼히 살폈다.

양 지사는 이어 당진 소방서와 도비도 여객터미널, 평택해양경찰서 도비도 출장소 등을 차례로 방문, 비상 근무자를 격려하는 동시에 여객선 노선 현황과 선착장 등에 대한 치안·안전 점검도 빼놓지 않았다.

양승조 충남도지사가 추석을 하루 앞둔 12일 도내 의료기관과 전통시장, 공용터미널 및 여객터미널 등을 찾아 민생 현장 소통 행보를 계속했다. (제공: 충남도) ⓒ천지일보 2019.9.12
양승조 충남도지사가 추석을 하루 앞둔 12일 도내 의료기관과 전통시장, 공용터미널 및 여객터미널 등을 찾아 민생 현장 소통 행보를 계속했다. (제공: 충남도) ⓒ천지일보 2019.9.12

양 지사는 또 정미면 사관리 경로당과 천안중앙시장을 오가며 추석 명절 현장 소통 행보를 계속해서 이어갔다.

양 지사는 “추석 내내 반가운 마음이 가득하기를 기원한다”며 “서로를 격려하고 기쁜 소식을 나누는 따뜻한 명절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양승조 충남도지사가 추석을 하루 앞둔 12일 도내 의료기관과 전통시장, 공용터미널 및 여객터미널 등을 찾아 민생 현장 소통 행보를 계속했다. (제공: 충남도) ⓒ천지일보 2019.9.12
양승조 충남도지사가 추석을 하루 앞둔 12일 도내 의료기관과 전통시장, 공용터미널 및 여객터미널 등을 찾아 민생 현장 소통 행보를 계속했다. (제공: 충남도) ⓒ천지일보 2019.9.12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