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U+, 포터블 IPTV ‘U+tv 프리2’ 출시
LGU+, 포터블 IPTV ‘U+tv 프리2’ 출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G유플러스가 무게와 크기는 줄고 음질은 개선돼 더 자유롭게 고품격으로 인터넷(IP)TV 서비스를 즐기는 포터블 IPTV ‘U+tv 프리2’를 출시했다고 2일 밝혔다. (제공: LG유플러스) ⓒ천지일보 2019.9.2
LG유플러스가 무게와 크기는 줄고 음질은 개선돼 더 자유롭게 고품격으로 인터넷(IP)TV 서비스를 즐기는 포터블 IPTV ‘U+tv 프리2’를 출시했다고 2일 밝혔다. (제공: LG유플러스) ⓒ천지일보 2019.9.2

[천지일보=정다준 기자] LG유플러스가 무게와 크기는 줄고 음질은 개선돼 더 자유롭게 고품격으로 인터넷(IP)TV 서비스를 즐기는 포터블 IPTV ‘U+tv 프리2’를 출시했다고 2일 밝혔다.

새롭게 선보이는 U+tv 프리2는 ▲고객 선호도를 반영한 접이식 거치대 일체형 디자인 ▲베젤 및 크기 축소로 가벼워진 무게 ▲돌비 애트모스(Dolby Atmos) 입체 사운드 기술 지원 측면 원통형 중저음 스피커 2개로 몰입형 사운드 극대화 ▲최신 버전 안드로이드 9 파이 탑재 ▲채널전환속도 개선 등 업그레이드된 단말과 기능으로 보다 자유로운 시청 환경을 제공한다.

U+tv 프리2는 기존 모델과 동일하게 별도 로그인 없이 전원만 켜면 지상파 채널 포함 223개 실시간 채널과 약 18만편의 VOD를 바로 시청할 수 있다. 특히 넷플릭스와 U+tv 아이들나라, U+프로야구, U+골프, U+아이돌Live 등 U+tv 전용 콘텐츠도 그대로 이용 가능하다.

U+tv 프리2는 별도 리모컨 없이 터치 조작으로 간편하다. 또 네이버 인공지능 플랫폼 ‘클로바’가 탑재돼 생활·지식정보 검색 및 VOD 재생, IoT 기기 제어 등을 음성으로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다.

U+tv 프리2 기기 판매가는 39만 6000원이다. 기기 구매 가격 외 U+tv 이용 요금은 기존 U+tv 요금과 동일하다. 기기는 요금제에 따라 최대 27만 7200원 할인*받을 수 있다. 최대 할인 시 36개월 할부로 월 3300원에 구매 가능하다. 전국 LG유플러스 매장, 공식 온라인몰 ‘U+Shop’ 및 고객센터를 통해 신청할 수 있다.

LG유플러스 홈/미디어상품담당 이건영 상무는 “국내 최초 선보인 일체형 무선 셋톱박스 U+tv 프리는 가족과 싱글 고객 TV 시청습관과 문화를 변화시켰다”며, “더 가벼우면서 기능은 개선된 U+tv 프리2 역시 리모컨을 빼앗긴 아빠, 아이가 깰까 불안한 젊은 부부, 커다란 TV가 부담스러운 싱글, 집안일 하며 드라마 보고 싶은 주부 고객 등 다양한 고객 모두의 마음을 사로 잡을 것이라 확신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